대학생이 꼽은 최고 효도는? “등록금 부담 덜기”

조이환기자 | 기사입력 2011/05/06 [13:31]

대학생이 꼽은 최고 효도는? “등록금 부담 덜기”

조이환기자 | 입력 : 2011/05/06 [13:31]
[문화저널21=조이환기자] 어버이날을 맞아 대학생들이 꼽은 최고의 효도는 뭘까?
 
아르바이트 전문 포털 알바천국(대표 공선욱)이 어버이날을 맞아 전국 대학생 1323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대학생이 꼽은 최고의 효도로 '학비 부담 덜어드리기'가 46%에 달했다.
 
다음으로 ‘취업하기’(28.1%)가 2위를 차지했고, ‘대화상대 해드리기’(15.3%), ‘용돈 드리기’(7.3%), ‘기타’(2.5%) 순으로 나타났다.
 
부모님께 평소에 하지 못한 가장 하고 싶은 말은 ‘사랑합니다’(33.6%)가 1위로 꼽혔다. 다음으로 ‘건강 꼭 잘 챙기세요’(14.81)가 2위에, ‘앞으로 잘할게요’(16.6%)가 3위에 올랐다. 또 ‘제 걱정하지 마세요’(9.6%), ‘걱정 끼쳐드려 죄송해요’(9%), ‘꼭 좋은 회사에 취업할게요’(8.9%), ‘저만 믿으세요’(8.2%)도 하고 싶은 말로 꼽혔다.
 
부모님께 가장 듣고 싶은 말 1위는 ‘널 믿는다’(24.3%)가 꼽혔다. 다음으로 ‘난 언제나 네 편이다’(23.3%)가 차지했으며, ‘네가 있어 든든하다’(21%), ‘사랑한다’(14.2%), ‘네 선택이 옳다’(13.5%)도 듣고 싶은 말로 나타났다. 이어 ‘너 밖에 없다’(3.6%) 등이 있었다.
 
한편, 스스로 효도를 하고 있는지에 대한 질문에 ‘그렇지 않다’(363%)고 생각하는 대학생이 ‘그렇다’(26.3%)고 생각하는 이들보다 많았다. ‘보통이다’는 37.6%였다.
 
가장 불효한다고 생각될 때는 ‘부모님께 화낼 때’(29.2%)가 1위로 꼽혔고, 다음으로 ‘성적이 안 좋을 때’(23.1%), ‘가정환경을 탓할 때’(17.2%), ‘용돈을 받을 때’(11.4%), ‘등록금 고지서를 드릴 때’(11%), ‘취업이 안될 때’(8.2%) 등이라고 대답했다.
 
《 실시간 시사 문화 종합 뉴스 ‘문화저널21' 보도자료문의 news@mhj21.com
《고품격 문화 종합 주간 신문 ‘주간문화저널' 보도자료수신
master@mhj21.com1>
  • 도배방지 이미지

‘우주선’ 모티브…무한공간 자랑하는 4세대 카니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