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임직원 걷기 캠페인 통해 소아암 환아 1억원 후원

최재원 기자 | 기사입력 2023/12/08 [11:03]

KB국민카드, 임직원 걷기 캠페인 통해 소아암 환아 1억원 후원

최재원 기자 | 입력 : 2023/12/08 [11:03]

 

KB국민카드는 지난 7일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임직원 희망 걷기 기부 캠페인 ‘위시드림(WE:SH DREAM)’을 통해 조성된 기부금 1억원을 전달했다고 8일 밝혔다.

 

위시드림 캠페인은 KB국민카드의 대표 상품인 ‘위시(WE:SH) 카드’의 슬로건인 ‘We wish you happiness’의 의미를 담아 임직원들이 한 달 동안 목표 기부 걸음 수 1억보를 달성하면, 소아암 환아의 치료비를 지원하는 프로젝트로 11월 1일부터 30일까지 한 달 동안 진행됐다.

 

이번 캠페인은 지난 5월 어린이날 맞이 저소득 아동 소원성취 후원에 이어 두 번째로 진행되었으며, 목표 걸음 수 1억보를 넘어 총 1억4천8백만보를 달성해 저탄소 생활 실천을 통한 13,546kg의 탄소 배출량 저감에도 기여했다.

 

전달된 기부금은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을 통해 소아암 환아들에게 ▲이식비(조혈모세포), 치료비, 재활치료비 등으로 5천만원 ▲언어 발달 지연 환아 대상 치료비로 5천만원이 사용될 예정이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이번 후원금은 경제적인 사정으로 치료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 가정에게 치료비를 지원하고, 장기간 투병으로 언어 발달이 지연되는 소아암 환아의 재활치료에 도움을 줄 것”이라며, “앞으로도 소아암으로 투병 중인 환아들이 꿈과 희망을 잃지 않고,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사업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KB국민카드는 지난 2013년부터 11년째 총 29명의 소아암 환아에게 3억 5천 7백여만원의 치료비를 지원했으며, 임직원의 자발적인 헌혈증 기부, 소아암 환아 전문 심리상담 및 가족 쉼터 보수사업 등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과 함께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을 진행해왔다.

 

문화저널21 최재원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