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브레이크, 거리두기 소규모 공연 '곱나쇼 시즌 2' 개최

이대웅 기자 | 기사입력 2021/04/05 [09:38]

데이브레이크, 거리두기 소규모 공연 '곱나쇼 시즌 2' 개최

이대웅 기자 | 입력 : 2021/04/05 [09:38]

▲ '국민밴드' 데이브레이크 / (사진제공=해피로봇 레코드)

 

국민밴드 데이브레이크가 거리두기 소규모 공연 프로젝트 ‘× ÷ SHOW 시즌 2’(이하 곱나쇼)를 통해 또 한 번 1000명의 관객들을 만난다.

 

데이브레이크의 ‘곱나쇼’ 시즌 2는 오는 4월 30일부터 6월 6일까지 총 12회에 걸쳐 서울 마포구 구름아래소극장에서 진행된다. 처음 ‘1000명을 만날 때까지’라는 슬로건으로 시작되었던 곱나쇼는 이제 ‘전 국민을 만날 때까지’를 목표로, 매 시즌마다 1000명의 관객들을 만나는 시즌제에 돌입한다.

 

 작년 9월부터 올 3월까지 진행된 ‘곱나쇼’ 시즌 1은 한 회당 50인 미만의 관객으로 누적 1000명을 만날 때까지 총 21회에 걸쳐 진행되었다. 1000명이라는 관객 숫자는 지난해 여름 취소된 데이브레이크의 단독 공연 'SUMMER MADNESS 2020'의 수용 예정 인원으로, 연이은 공연 취소로 인해 아쉬워할 팬들과 관객들을 위해 기획된 공연이었다. 역대 최소 규모로 진행된 곱나쇼 시즌1은 관객과 멤버들이 편안한 분위기에서 소통을 이어 나갔고, 그간 쉽게 선보이지 않았던 곡들과 즉흥 무대를 끊임없이 선보이며 소규모 공연의 정수를 보여주었다.

 

▲ 소규모 공연 '곱나쇼 시즌 2' 포스터 / (사진제공=해피로봇 레코드)

 

시즌 1 성료 후 많은 팬들은 ‘소규모 공연임에도 엄청난 고퀄리티의 라이브였다’, ‘전 좌석이 VIP석 같았다’, ‘평소 몰랐던 이야기들을 많이 알게 된 공연이어서 너무 값진 시간이었다’ ‘좌석이 1,000석 밖에 안돼서 아쉬울 뿐이다’ 등의 수많은 후기를 남겼다. 데이브레이크는 이런 뜨거운 반응에 힘입어 또다시 1000명의 관객들을 만나기 위해 시즌 2를 개최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번 곱나쇼 시즌 2는 지난 시즌보다 규모가 조금 더 커진 ‘구름아래소극장’에서 열리며, 총 89석씩 12회의 공연으로 또 다른 1000명의 관객, 누적 2000명의 관객을 만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지난 시즌과 마찬가지로 소규모 공연만의 매력을 극대화할 수 있는 포인트들로 관객들과 함께 공연을 만들어 나갈 예정이며, 지난 시즌보다 더 풍부해진 사운드와 업그레이드된 무대로 돌아온다.

 

한편, 티켓 오픈부터 1분 전석 매진을 기록하며 많은 팬들의 사랑을 받았던 곱나쇼 시즌 1의 인기에 이어, 곱나쇼 시즌 2는 한층 더 치열한 티켓팅 대란이 예상된다. 데이브레이크의 ‘× ÷ SHOW 곱나쇼 시즌2’ 티켓은 오늘 오후 8시 온라인 예매사이트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단독 오픈된다.

 

문화저널21 이대웅 기자 goglglgl@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