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최정우 포스코 회장 본격 조사 착수

박명섭 기자 | 기사입력 2021/04/02 [13:28]

검찰, 최정우 포스코 회장 본격 조사 착수

박명섭 기자 | 입력 : 2021/04/02 [13:28]

검찰이 미공개 정보를 이용해 자사주를 매입한 혐의를 받고 있는 최정우 포스코 회장과 임원들에 대해 '자본시장법 위반' 혐의로 수사에 본격 착수했다.

 

▲ 사진=문화저널21 DB / 자료사진

 

2일 BBS뉴스 보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이 최근 자본시장법 위반 혐의로 고발된 최 회장 사건을 경제범죄형사부에 배당했다.

 

최 회장 등은 지난해 4월 10일 포스코가 1조원 규모의 자사주 매수 계획을 의결하고 이를 외부에 공개하기 전인 3월 12일부터 27일까지 미공개 정보를 이용해 포스코 주식 만 9천여 주, 약 32억 6천만원을 매입한 혐의를 받고 있다.

 

문화저널21 박명섭 기자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홈페이지 하단 메뉴 참조 (ad@mhj21.com / master@mhj21.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