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베름, 글로벌 IP 스타기업에 선정

강소유망 수출 중소기업으로서 지원 받게 돼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21/04/02 [12:04]

한국베름, 글로벌 IP 스타기업에 선정

강소유망 수출 중소기업으로서 지원 받게 돼

박영주 기자 | 입력 : 2021/04/02 [12:04]

▲한국베름 전경과 대표 포스트바이오틱스 제품들.  (사진제공=한국베름)

 

강소유망 수출 중소기업으로서 지원 받게 돼

국내 포스트바이오틱스 세계화 역량 집중키로

 

포스트바이오틱스 전문기업 한국베름이 강원도, 특허청, 한국발명진흥회가 주관하는 ‘글로벌 IP 스타기업‘에 선정됐다고 2일 밝혔다. 

 

글로벌 IP 스타기업 육성사업은 지역의 강소유망 수출 중소기업 지원을 위해 특허청과 지자체가 공동으로 진행하는 사업이다. 선정된 기업은 3년간 지식재산(IP) 경영 진단구축 및 해외출원비용, 특허 전략분석, 제품포장 디자인 및 브랜드 개발 등 지식재산과 관련된 다양한 지원을 받을 수 있다.

 

한국베름은 10여년간 포스트바이오틱스만을 집중 연구개발해 온 포스트바이오틱스 전문 기업으로 면역유산균 분야 세계 최고 기술력을 갖고 있다는 설명이다. 

 

지난 2015년에는 기획재정부로부터 식품업체 유일하게 고도기술 수반사업으로 인정 받았으며, 2020 대한민국 우수특허 대상과 중소벤처기업부장관 표창장 등을 수상했다. 2020년에는 일본에 100만불규모의 계약을 체결했으며 10만불 수출 쾌거를 이루기도 했다.

 

한국베름의 한권일 대표는 “금번 글로벌 IP 스타기업 선정은 고도 기술이 필요한 포스트바이오틱스 연구개발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며 “코로나 위기 상황 속에서 지식재산 기반의 핵심 기술을 확보하고 수출 역량을 강화하여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성장하겠다”고 밝혔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홈페이지 하단 메뉴 참조 (ad@mhj21.com / master@mhj21.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