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대우건설과 양주역세권개발PFV 협약 체결

양주역세권개발사업의 성공적인 추진과 지역경제 활력 위해 3자 협력

이윤태 기자 | 기사입력 2021/03/05 [15:22]

양주시, 대우건설과 양주역세권개발PFV 협약 체결

양주역세권개발사업의 성공적인 추진과 지역경제 활력 위해 3자 협력

이윤태 기자 | 입력 : 2021/03/05 [15:22]

 / 양주시 제공


양주시가 양주역세권개발사업의 성공적인 추진과 지역경제 활력 제고를 위해 양주시, 양주역세권개발PFV(주),(주)대우건설 3자간 상생협력 협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조학수 양주시 부시장, 정덕영 시의회의장, 박건우 양주역세권개발PFV(주) 대표, 김토문 ㈜대우건설 상무, 관계 공무원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주시는 개발사업의 효율적인 추진을 위해 원스톱 헹정 지원과 지역주민, 기업의 애로사항 해결 등을 담당한다.

 

사업시행자인 양주역세권개발PFV(주)는 개발사업으로 발생하는 주민 불편사항을 신속하고 적극적으로 해결하고 책임준공 시공사인(주)대우건설은 개발사업과 관련해 양주시민 우선채용, 지역물품. 장비사용 등 지역사회와의 상생협력을 토대로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노력한다. 

 
협약기관은 이번 협약의 원활하고 실질적인 이행과 지역사회, 기업 등 상생 발전을 위해 유기적 협조체계를 구축, 상호 협력할 예정이다.

 

지역구 정성호 국회의원은 “양주역세권개발사업은 경기양주 테크노밸리 조성사업과 함께 양주시의 미래 신성장을 견인하는 쌍끌이 역할을 할 것”이라며 “지역주민 우선고용과 생산품 우선사용 협조에 감사하며 국회예결위원장으로서 조속한 사업추진을 위해 적극 협력하겠다”고 전했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양주역 일원은 양주의 첫 관문에 조성 중인 양주역세권개발사업을 시작으로 경기양주 테크노밸리 조성, 양주아트센터 건립사업 등 양주 발전의 한 축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며 “이번 협약이 관내 기업, 주민과 상생 발전의 기틀을 마련하고 지역경제 회복을 위한 신호탄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양주역세권개발사업은 총사업비 3,905억원 투입, 양주역과 양주시청 일원 643,762㎡ 면적에 행정·업무·주거 편익시설이 어우러진 미래형 융·복합도시를 건설하는 사업으로 지난 2020년 하반기 착공해 2022년 하반기 준공을 목표로 추진 중이다.

 

문화저널21 이윤태 기자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홈페이지 하단 메뉴 참조 (ad@mhj21.com / master@mhj21.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