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남면 산업단지에서 코로나19 확진자 22명 발생

이윤태 기자 | 기사입력 2021/02/27 [18:54]

양주시, 남면 산업단지에서 코로나19 확진자 22명 발생

이윤태 기자 | 입력 : 2021/02/27 [18:54]

양주시는 25일 남면 산업단지를 대상으로 진행중인 코로나19 선제검사에서 외국인 근로자 21명, 내국인 1명 등 총 22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나이지리아 국적의 외국인노동자 A씨가 사후 검사에서 확진으로 판정 되면서 남면 산업단지 내 외국인노동자 115명 등 719명을 검사했다.

 

시는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업체에 대한 긴급방역과 함께 추가 접촉자 확인 등을 위한 역학조사에 들어갔다.

 

문화저널21 이윤태 기자  run21@mhj21.com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홈페이지 하단 메뉴 참조 (ad@mhj21.com / master@mhj21.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