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섬 MZ세대 사로잡은 ‘유튜브 웹드라마’ 인기에 함박웃음

황진석 기자 | 기사입력 2021/01/26 [15:29]

한섬 MZ세대 사로잡은 ‘유튜브 웹드라마’ 인기에 함박웃음

황진석 기자 | 입력 : 2021/01/26 [15:29]

 

‘핸드메이드 러브’, 누적 조회수 300만뷰 돌파

더한섬닷컴 매출도 방영후 105% 증가

 

한섬이 유튜브 웹드라마 인기에 함박웃음을 짓고 있다. 

 

기업명과 브랜드 노출이 전혀 없는 웹드라마를 통해 가치 중심의 소비를 즐기는 MZ세대(18세~34세)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어서다.

 

현대백화점그룹 계열 패션전문기업 한섬은 자사 유튜브 채널 ‘푸쳐핸썸’에서 선보인 웹드라마 ‘핸드메이드 러브’의 누적 조회수가 300만뷰를 넘었다고 26일 밝혔다.

 

앞서 한섬은 국내 패션업계에서 최초로 웹드라마 ‘핸드메이드 러브’를 제작해 선보였다. ‘핸드메이드 러브’는 천상(天上)에서 쫓겨난 주인공(우븐)이 인간 세상에서 테일러숍(맞춤양복점)을 운영하면서 옷을 통해 사람들을 위로해 준다는 콘셉트의 로맨스 판타지 드라마로, 지난해 12월 11일 1회 방영을 시작해 이달 5일 8회를 끝으로 종영됐다.

 

한섬 관계자는 “이번에 선보인 웹드라마는 별도의 홍보 없이 자사의 유튜브 채널에서만 공개됐음에도 불구하고 회당 최대 78만뷰, 평균 30만뷰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했다”며 “기존 푸쳐핸썸에 소개된 유튜브 콘텐츠의 평균 조회수가 2만~5만뷰 수준인 것을 감안하면 이례적으로 높은 수치”라고 전했다.

 

이번 웹드라마가 특히, 눈길을 끄는 건 한섬이 제작했음에도 불구하고 기업명이나 로고, 브랜드 등을 일체 노출하지 않았다는 점이다. 

 

회사 관계자는 “웹드라마 제작 전 MZ세대가 드라마나 유튜브 영상 속 인위적이고 직간접적인 광고를 싫어하고, 자신만의 취향에 맞는 제품을 스스로 찾는 성향을 고려했다”며 “기업명이나 브랜드 노출 없이 타임·시스템 등 주요 브랜드의 우수한 디자인 등을 자연스럽게 영상에 녹여내, 이를 시청하는 MZ세대 스스로 제품에 대한 호기심을 갖도록 콘텐츠를 기획, 제작했다”고 설명했다.

 

기대 이상의 웹드라마 인기는 한섬에 대한 MZ세대의 폭발적인 관심으로도 이어지고 있다. 우선, 웹드라마 방영 전 35만건 수준이었던 푸쳐핸썸의 MZ세대 조회수는 방영 후에는 200만건 이상으로 크게 늘었다. 전체 조회수에서 MZ세대가 차지하는 비중도 방영전 33.8%에서 방영후 62.4%로 두 배 가량 급증했다.

 

뿐만 아니라 웹드라마에 노출된 제품에 대한 입소문이 늘면서 한섬의 프리미엄 온라인몰 ‘더한섬닷컴’의 매출도 덩달아 증가했다. 웹드라마 방영 기간(20.12.11~21.1.5) 더한섬닷컴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105% 늘었다. 이 중 MZ세대의 구매액은 무려 149%나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섬 관계자는 “별도의 판촉 이벤트가 없었음에도 불구하고  짧은 기간에 온라인 매출이 100% 이상 늘어난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이라며 “유튜브 콘텐츠의 긍정적인 반응과 웹드라마 속 제품에 대한 MZ세대 고객들의 호기심이 구매로 이어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황진석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엔씨(NC) ‘피버뮤직 2021 Fly High’ 첫 번째 음원 공개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