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진복 전 의원, 첫 두자리수 지지율 기록 상승세

박형준 19.3%로 1위, 서병수·이언주·이진복·박민식 순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20/11/30 [17:19]

이진복 전 의원, 첫 두자리수 지지율 기록 상승세

박형준 19.3%로 1위, 서병수·이언주·이진복·박민식 순

박영주 기자 | 입력 : 2020/11/30 [17:19]

박형준 19.3%로 1위, 서병수·이언주·이진복·박민식 순

“첫 두자리수 지지율 기록, 꾸준히 상승세 타고 있어”

 

부산시장 보궐선거에 공식 출마를 선언한 국민의힘 이진복 전 의원은 30일 일요신문이 발표한 지지율 조사에서 첫 두자리 수를 기록하며 상승세를 타고 있다고 전했다.

 

이날 일요신문이 싸이리서치에 의뢰해 발표한 국민의힘 부산시장 보궐선거 후보 적합도 조사를 보면 박형준 동아대 교수가 19.3%로 1위를 달리고 있고 그 뒤를 서병수 의원(16.0%), 이언주 전 의원(15.4%), 이진복 전 의원(10.1%), 박민식 전 의원(4.3%) 등으로 나타났다. 

 

▲ 부산시장 보궐선거에 출마한 이진복 전 의원. (사진=이진복 페이스북)

 

이 전 의원 측은 지난 17일 발표한 프라임경제·싸이리서치(11월 14일~15일) 조사에서 8%를 얻었으나 열흘 가량이 지난 뒤 이번 조사에서 2.1%가 올라 첫 두자리수 지지율을 기록했다며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고 자평했다.

 

이 전 의원은 앞서 국제신문·폴리컴이 실시한 부산시장 후보 적합도 조사(8월28~29일)에서 3.4%의 지지율을 얻었으나 이후 아시아경제·피플네트웍스 조사(9월28일)에서 5.2%, 프라임경제·싸이리서치 조사(10월16~17일)에서는 7.7%를 얻으며 꾸준히 지지율을 높여왔다. 

 

현재 국민의힘 부산시장 보궐선거 후보군은 박형준·서병수·이언주·이진복 등 4강 양상으로 좁혀지고 있으며, 현직인 서병수 의원이 경선에 나서지 않을 경우 3파전 양상을 띌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일요신문·싸이리서치의 여론조사는 지난 26일과 27일 양일간 1006명(무선 717명, 유선 289명)을 대상으로 유무선 자동응답조사 방식으로 진행됐다. 2020년 10월말 행정안전부 발표 주민등록 인구를 기준으로 했으며, 성별·연령별·지역별 가중값이 부여됐다. 신뢰수준은 95%에 표본오차 ±3.1%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 나래부동산 2020/12/01 [11:55] 수정 | 삭제
  • 부산은 오리지날 부산사람이 잘 알죠. 거기다 주민과 소통 잘하고 발로 열심히 뛰는 이진복 전 의원의 부산시장 당선을 기대합니다. 신시티인가 하는 공약도 준비 많이 한것으로 보이는데, 능력있는 사람이 부산시장이 되어야 합니다. 꼭 당선되어 부산을 발전시켜 주시길~~
  • 부산짱 2020/12/01 [11:45] 수정 | 삭제
  • 소탈한 이진복 의원의 건승을 기원합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기중소벤처기엽합회 광명진흥회, 희망기부릴레이 동참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