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포커스] 방탄소년단 빌보드 1위 경제적 효과는 ‘1조7천억 원’

박명섭 기자 | 기사입력 2020/09/13 [20:41]

[이슈포커스] 방탄소년단 빌보드 1위 경제적 효과는 ‘1조7천억 원’

박명섭 기자 | 입력 : 2020/09/13 [20:41]

[배소윤 아나운서] 지난 1일 방탄소년단의 신곡 ‘다이너마이트’가 빌보드 ‘핫(HOT)100 차트’ 1위를 차지했는데요, 이에 대한 경제적 파급 효과를 분석한 결과, 그 규모가 1조 7천억 원에 이를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습니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관광연구원이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의 매출 규모, △한국은행 투입산출표, △관세청 수출입 무역통계, △‘구글 트렌드’ 검색량 등을 종합해 ‘다이너마이트’의 경제적 효과를 분석한 건데요,

 

결과를 보면, 이번 ‘다이너마이트’로 인한 직접적 매출 규모는 2,457억 원, 이와 관련된 화장품, 식료품, 의류 등 연관 소비재 수출 증가 규모는 3,717억 원으로 추산됐습니다. 

 

그리고 이러한 수익에 대한 산업 연관 효과를 보면, 생산 유발 효과는 1조 2,324억 원, 부가가치 유발 효과는 4,801억 원, 고용 유발 효과는 총 7,928명에 이르는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해당 분석 결과는 최근까지 코로나 19로 인해 해외 이동이 제한되고 현장 콘서트 등이 전혀 이루어지지 못하는 현실을 감안해 외국인 관광객 유치에 따른 효과 부문을 제외한 결과입니다. 

 

아울러, 직접적 매출 규모를 산정하는 과정에서도 현장 콘서트가 불가능한 현실을 감안해 순회공연 매출액을 제외하고 온라인 콘서트 매출액을 적용하는 등, 현실을 반영했습니다. 

 

향후 이러한 부분을 포함하고 국가 이미지, 국가 브랜드 등의 상향에 따른 상승효과 등을 추가 고려하면 경제적 파급 효과는 더욱 높아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문화저널21 박명섭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70년 음료 역사를 담아낸 '롯데칠성음료 70년사' IBA 금상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