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PMI와 손잡고 ‘릴 솔리드’ 러시아 출시

전용스틱 핏 함께 선보여, 해외시장 판매 PMI 맡는다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20/08/18 [09:57]

KT&G, PMI와 손잡고 ‘릴 솔리드’ 러시아 출시

전용스틱 핏 함께 선보여, 해외시장 판매 PMI 맡는다

박영주 기자 | 입력 : 2020/08/18 [09:57]

전용스틱 핏 함께 선보여, 해외시장 판매 PMI 맡는다

글로벌 시장 본격 진출한 KT&G “선택폭 넓힐 것”

 

KT&G가 필립모리스 인터내셔널(PMI)과의 협업을 통해 궐련형 전자담배 ‘릴 솔리드’ 및 전용스틱 ‘핏(Fiit)’을 러시아에 첫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양사는 현지시간으로 17일 제품 출시를 시작으로 글로벌 시장에 본격 진출하게 된다. 

 

KT&G는 지난 1월 PMI와 전자담배 ‘릴(lil)’의 해외판매를 위한 글로벌 협업 계약을 발표한 바 있다. 계약에 따르면 KT&G는 최초 3년 동안 전자담배 제품을 PMI에 공급하고, PMI는 한국을 제외한 해외시장에서 PMI의 자원‧지식‧인프라를 활용해 제품을 출시‧판매한다.

 

▲ 러시아에 판매되는 KT&G ‘릴 솔리드’ 디바이스 패키지 및 전용스틱 3종. (사진제공=KT&G) 

 

첫 수출국인 러시아는 최근 전자담배에 대한 소비자 관심도가 높으며, 시장 규모가 큰 지역으로 꼽힌다. 현지에 출시되는 릴 솔리드는 △다크네이비 △화이트 △블루 3가지 색상으로 출시됐으며, 전용스틱은 △핏 레귤러 △핏 바이올라 △핏 크리스프까지 3종으로 구성됐다. 

 

이번에 출시되는 릴 솔리드는 국내에서 판매되고 있는 ‘릴 플러스’의 수출용 제품으로, PMI는 KT&G와 계약체결 이후 전자담배 디바이스와 전용스틱 등에 대해 상업화 이전 세밀한 검사를 완료했다.

 

전자담배 디바이스 패키지와 관련해 홈페이지 및 판매점 등에서 활용되는 광고 커뮤니케이션은 ‘lil introduced by IQOS’로, 릴을 아이코스가 소개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KT&G는 글로벌 시장에서 인지도가 높은 아이코스 브랜드와 함께 릴의 성공적 해외시장 진출을 기대하고 있다.

 

백복인 KT&G 사장은 “KT&G만의 독자적인 기술과 차별화된 혁신성이 적용된 전자담배 릴의 해외 첫 출시로 감회가 새롭다”며 “KT&G와 PMI 양사의 협업으로 인해 글로벌 전자담배 시장이 확대될 것으로 전망되며 릴은 성인 흡연자들의 선택폭을 더욱 넓혀줄 것”이라 밝혔다.

 

안드레 칼란조풀로스(André Calantzopoulos) PMI 최고경영자는 “지난 1월 KT&G와의 계약 이후 다음 단계에 진입하게 돼 기쁘다”며 “한국 외 지역에서의 KT&G 제품 상업화는 견고한 PMI의 전자담배 포트폴리오를 강화시켜줘 성인 흡연자들에게 더욱 다양한 대안을 제공할 것”이라 전했다. 

 

이어 “금연이 쉽지 않은 성인 흡연자들이 본인의 건강, 공중보건 및 사회 전반의 이익을 위해 최대한 이른 시일 내에 담배를 끊고 더 나은 대안을 택하도록 하는 것이 PMI의 비전”이라 강조하기도 했다. 

 

한편, KT&G 릴은 지난 2017년 첫선을 보인 이후 편의성과 휴대성 면에서 소비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후속제품인 릴 플러스, 릴 미니, 릴 하이브리드 또한 시장에서 큰 인기를 얻으면서 릴은 브랜드 영향력을 키웠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엔씨(NC) ‘피버뮤직 2021 Fly High’ 첫 번째 음원 공개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