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배우 백형훈, 10주년 단독 콘서트 티켓 전석 매진

이대웅 기자 | 기사입력 2020/08/10 [21:03]

뮤지컬 배우 백형훈, 10주년 단독 콘서트 티켓 전석 매진

이대웅 기자 | 입력 : 2020/08/10 [21:03]

▲ 뮤지컬 배우 백형훈  (사진제공 =블루스테이지)

 

뮤지컬 배우 백형훈의 단독 콘서트 '10th Anniversary'가 전석 매진됐다.

 

10일 오후 2시 백형훈의 단독 콘서트 티켓 오픈이 진행된 가운데, 티켓 오픈과 동시에 초고석 전석 매진을 기록하며 강력한 티켓 파워를 입증했다.

 

오는 9월 5일 백암아트홀에서 진행될 뮤지컬 배우 백형훈의 단독 콘서트에서는 데뷔 10주년을 맞아 그가 무대 위에서 걸어온 10년이라는 시간의 의미를 오롯이 담아낼 예정이다.

 

이번 공연은 티켓 오픈 1분만에 전 좌석 매진을 기록하며 뮤지컬 배우 백형훈의 압도적인 상승세를 실감케 했다.

 

최근 영화 '사랑과 영혼'을 원작으로 한 뮤지컬 '고스트'에 '칼 부르너' 역으로 캐스팅된 배우 백형훈은 이번 콘서트에서 데뷔 이후 배우 10년의 시간과 앞으로의 10년에 대해 팬들과 함께 진솔한 이야기를 나눌 것으로 알려졌다.

 

뮤지컬 '엘리자벳',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안정적이면서도 파워풀한 가창력과 다채로운 캐릭터를 소화하는 능력으로 널리 사랑받아온 뮤지컬 배우 백형훈은 대형 공연뿐만 아니라 '팬레터', '랭보', '최후진술' 등 창작 뮤지컬에서도 탁월한 캐릭터 해석력으로 관객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한편 인간 백형훈의 새로운 모습을 담아낼 이번 '10th Anniversary 백형훈 콘서트'에서는 백형훈의 데뷔 10주년을 축하하기 위해 뮤지컬 스타들이 지원 사격에 나선다.

 

15시 공연에는 백형훈과 뮤지컬 '록키호러쇼'에서 호흡을 맞췄던 뮤지컬 배우 마이클리가 게스트로 출격한다. 이어 19시 공연에서는 뮤지컬 '최후진술'에 함께 출연했던 배우 최민우, 그리고 '테레즈라캥'에서 백형훈 배우와 같은 캐릭터를 연기한 노윤 배우가 출연한다.

 

2016년 팬텀싱어 시즌1에서 3위를 기록한 '흉스프레소'의 멤버로 당시 ‘감정의 불꽃을 터뜨릴 줄 아는 최고의 뮤지컬 배우’라는 심사평을 받으며 대중들의 주목을 받았던 백형훈은 이번 단독 콘서트를 통해서 그간 볼 수 없었던 다채로운 매력을 관객들에게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티켓 오픈과 동시에 전석 매진을 기록한 배우 백형훈 단독 콘서트 '10th Anniversary 백형훈 콘서트'는 9월 5일 백암아트홀에서 공연된다.

 

문화저널21 이대웅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70년 음료 역사를 담아낸 '롯데칠성음료 70년사' IBA 금상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