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필리핀 철도 차량기지 공사 ‘단독수주’

필리핀 마닐라·클락 잇는 53km 철도 건설사업, 3500억 규모

송준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7/13 [17:01]

포스코건설, 필리핀 철도 차량기지 공사 ‘단독수주’

필리핀 마닐라·클락 잇는 53km 철도 건설사업, 3500억 규모

송준규 기자 | 입력 : 2020/07/13 [17:01]

▲ 필리핀 남북철도 차량기지 조감도. (사진제공=포스코) 

 

필리핀 마닐라·클락 잇는 53km 철도 건설사업

차량기지 다수 건설…해외서도 경쟁력 인정해

 

포스코건설이 필리핀 교통부가 발주한 2억 9000만 달러(약3500억원) 규모의 필리핀 남북철도 차량기지 건설공사를 단독으로 수주했다고 13일 밝혔다.

 

이 공사는 마닐라 북부 말로로스와 클락을 잇는 연장 53km의 남북철도 건설사업의 일부로 필리핀 특별경제구역인 클락에 철도차량기지를 건설하는 사업이다. 공사기간은 착공일로부터 4년이며, 부지면적 33만 제곱미터에 48동의 건물을 건설하게 된다.

 

필리핀 정부는 남북철도가 완공되면 수도 마닐라와 클락의 이동시간이 획기적으로 단축돼 자국 경제·관광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포스코건설은 동해남부선 덕하차량기지, 성남여주차량기지, 대구도시철도차량기지 등 다수의 철도차량기지를 성공적으로 건설하며 경쟁력을 인정받아 이번 필리핀 남북철도 차량기지도 성공적으로 수주하게 됐다는 입장이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이번 필리핀 남북철도 차량기지 수주로 향후 해외 철도건설 시장에서 포스코건설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할 수 있을 것”이라며 “필리핀 협력업체들과 파트너십을 공고히해 기업시민 경영이념 실천에 노력을 경주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화저널21 송준규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MJ포토] 집중호우에 잠겨버린 양재천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