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인권·청렴 센터 오픈…협력사와 함께 인권존중 가치공유

CEO가 직접 관장하는 발전소 내 인권·청렴 센터 ‘마음나눔’ 오픈

박명섭 기자 | 기사입력 2020/06/23 [19:38]

서부발전, 인권·청렴 센터 오픈…협력사와 함께 인권존중 가치공유

CEO가 직접 관장하는 발전소 내 인권·청렴 센터 ‘마음나눔’ 오픈

박명섭 기자 | 입력 : 2020/06/23 [19:38]

CEO가 직접 관장하는 발전소 내 인권·청렴 센터 ‘마음나눔’ 오픈

 

서부발전이 CEO가 직접 관장하는 발전소 내 인권·청렴 센터를 오픈하고 협력사와 함께하는 인권존중 가치공유 행보에 나섰다.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은 23일, 발전소 현장의 인권존중과 청렴문화 확산을 위해 현장근로자가 원청, 하청 등 소속에 구애받지 않고 자유롭게 상담하고 신고할 수 있는 ‘마음나눔’ 인권청렴센터를 태안발전본부에 오픈했다고 밝혔다.

 

▲ 한국서부발전 임정래 국정과제추진실장(맨 왼쪽) 및 김순교 태안발전본부장(맨 우측)이 태안발전본부 내 상주중인 5개 협력사 현장소장들과 함께 인권청렴센터 ,마음나눔, 오픈행사에 참석해 기념촬영 하고 있다. (좌측 두 번째부터) 코웨포서비스 백성미 소장, 한국발전기술 이근천 소장, 금화PSC 이상구 소장, 한전산업개발 정광재 처장, 동방 정기후 지사장 (사진제공=한국서부발전) 


서부발전은 본 센터에 본사 소속의 변호사와 인권담당자 등을 상주시켜 협력사 근로자와 내부직원들에게 다가가는 상담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며, 필요시 CEO에게 상담내용을 직접 보고해 문제를 신속히 해결할 방침이다.

 

이날 오픈행사에서는 센터의 공식적인 첫 활동으로서 태안발전본부 내 상주하고 있는 5개 협력사 현장소장들과 함께 ‘인권과 청렴의 가치 공유 선언문’을 발표했으며, 뒤이어 진행된 인권간담회를 통해 청소용역 근로자 20여명으로부터 애로사항 등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해당 내용은 발전소와 본사 관련부서에 전달돼 면밀히 검토될 예정이다.

 

본 행사를 주관한 서부발전 임정래 국정과제추진실장은 “국가 핵심 기간시설인 발전소에 근무하는 근로자들은 소속과 역무를 떠나 모두가 소중한 존재이므로, 이들의 인권이 존중받는 발전현장을 만들기 위해 마음나눔 센터를 오픈하게 되었다”며, “현장 근로자의 눈높이에서 다양한 의견을 청취해 현장의 인권을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문화저널21 박명섭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MJ포토] 고암갤러리에 전시된 법관 화백의 직품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