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사업 공모 진행

사업비 6억원 투자, 중소기업 생산현장 스마트화 적극 지원

박명섭 기자 | 기사입력 2020/06/03 [15:40]

서부발전,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사업 공모 진행

사업비 6억원 투자, 중소기업 생산현장 스마트화 적극 지원

박명섭 기자 | 입력 : 2020/06/03 [15:40]

사업비 6억원 투자, 중소기업 생산현장 스마트화 적극 지원

 

서부발전이 사업비 6억원을 투자해 중소기업 생산현장의 스마트공장 구축을 지원하는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사업‘ 공모를 진행한다.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은 제조업 분야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와 혁신성장 지원을 위한 ‘2020년도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사업’ 공모를 3일부터 10일까지 8일간 진행한다고 밝혔다.

 

▲ 서부발전은 ‘2020년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사업’ 공모를 6월 3일부터 8일간 진행한다. (사진제공=한국서부발전) 


중소기업의 작업현장을 안전하면서도 효율적으로 바꾸기 위해 시행되는 이 사업은, 참여기업(중소기업)과 수행기관(전문 컨설팅업체)을 동시에 모집해 서로 연결시켜 주고 사업 진행을 지원해 주는 서부발전의 동반성장 오픈플랫폼을 활용해 시행된다.

 

서부발전은 지난 2019년 3억 원을 투입해 1단계로 15개 협력기업의 스마트공장 구축 컨설팅비와 소프트웨어 구매비 등을 지원한 바 있으며, 이번에는 그 두 배인 6억 원을 투자해 1단계 16개사 외에도 기자재 구매비용을 지원하는 2단계 2개사를 함께 모집하는 등 지원 규모를 확대키로 했다.

 

서부발전 관계자는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 사업뿐만 아니라 산업혁신운동, 혁신파트너십, 기업자율형 상생프로그램 등을 통해 60여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약 17억원의 사업비를 투자해 생산성 향상 지원사업을 진행하고 있다”며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공기업으로서 최대한의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문화저널21 박명섭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MJ포토] 참여연대 “기재위·국토위 다주택자 타 상임위로 가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