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어트 효과 ‘새싹보리 분말’에서 쇳가루·대장균 검출

20개 제품 가운데 11개 제품 문제 발견

송준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5/27 [14:56]

다이어트 효과 ‘새싹보리 분말’에서 쇳가루·대장균 검출

20개 제품 가운데 11개 제품 문제 발견

송준규 기자 | 입력 : 2020/05/27 [14:56]

▲ 금속성 이물질·대장균 기준 초과한 새삭보리 분말 제품. (사진제공=한국소비자원) 


20개 제품 가운데 11개 제품 문제 발견
해당제품 전량 회수·폐기 조치

 

새싹보리가 다이어트와 건강에 좋다고 알려지면서 인기를 끌고 있는 가운데 시판 중인 분말제품 일부에서 금속성 이물이나 대장균이 검출됐다.

 

한국소비자원은 온라인에서 판매되고 있는 새싹보리 분말제품 20개를 조사한 결과, 11개 제품에서 기준을 초과한 금속성 이물(쇳가루)이나 대장균이 검출돼 회수·폐기 조치됐다고 지난 26일 밝혔다.

 

새싹보리는 칼륨, 칼슘과 같은 무기질과 식이섬유, 셀레늄, 베타카로틴 등 다양한 영양성분을 함유하고 있다.

 

지난 2월 기준 포털사이트 검색순위 상위 20개 조사대상 제품 중 11개 제품이 기준에 부적합했다. 7개 제품에서 금속성 이물이 최소 13.7㎎/㎏에서 최대 53.5㎎/㎏ 검출돼 허용기준(10㎎/㎏)을 최대 5배 이상 초과했다. 8개 제품에서는 기준을 초과한 대장균이 검출됐다. 특히 4개 제품은 금속성 이물과 대장균이 모두 기준에 부적합했다.

 

20개 제품의 표시사항을 확인한 결과, 11개 제품의 표시가 기준에 미흡했다. 이들 제품은 식품유형을 잘못 기재하거나 용량·유통기한·품목보고번호·주의사항(부정·불량식품 신고표시) 등을 기재하지 않았다. 특히 7개 제품은 금속성 이물이나 대장균 기준에도 부적합한 제품이었다.

 

한국소비자원은 “이번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관련 업체에 부적합 제품의 자발적 회수·폐기 및 판매중지와 표시사항 개선을 권고했고, 해당 업체들은 이를 수용해 조치를 완료했다”고 전했다. 식품의약품안전처에는 새싹보리 분말식품에 대한 위생 관리·감독 강화를 요청할 예정이다.

 

아울러 소비자들에게는 △새싹보리 분말식품 구입·섭취 시 제품 표시사항을 꼼꼼히 확인하고 구입 △유통기한과 주의사항을 확인하고 섭취 △제품은 밀봉하여 서늘한 곳에 보관할 것을 당부했다.

 

문화저널21 송준규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우주선’ 모티브…무한공간 자랑하는 4세대 카니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