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웅래, 지역구서 ‘부탁해요 안전배송’ 캠페인 전개

서대문우체국서 캠페인 진행하고 택배 노동자들 애로사항 청취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20/03/24 [15:13]

노웅래, 지역구서 ‘부탁해요 안전배송’ 캠페인 전개

서대문우체국서 캠페인 진행하고 택배 노동자들 애로사항 청취

박영주 기자 | 입력 : 2020/03/24 [15:13]

서대문우체국서 캠페인 진행하고 택배 노동자들 애로사항 청취

“힘든 시기 보내는 택배노동자들이 숨은 영웅”…처우개선 약속

 

4·15 총선을 앞두고 서울 마포갑에 출마 선언한 더불어민주당 노웅래 의원은 24일 오전 자신의 지역구인 서대문구 소재 서대문우체국에서 ‘이겨내요. 코로나’, ‘부탁해요. 안전배송’ 캠페인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노 의원은 김상훈 서울시 의원과 마포구 청년당원, 보좌진 등 6명과 함께 서대문우체국을 찾아 집배실 소포 하차작업과 소포배달을 위한 소포 상차 작업 등의 자원봉사를 진행하고, 택배 노동자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 노웅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4일 오전 서대문우체국에서 '이겨내요 코로나, 부탁해요 안전배송' 캠페인을 진행하고 관계자들과 주먹인사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노웅래 의원실) 

 

노 의원은 “코로나19로 인해 (택배 배송을 받는) 구매자들이 많아지다 보니 지금 제일 힘든 시기를 보내고 계시는 분들이 택배노동자들”이라며 “코로나19 감염의 두려움과 물량 증가로 힘겨운 나날을 보내고 계시지만 오늘도 코로나를 뚫고 현장으로 달려가시는 택배 노동자들이 진정한 숨은 영웅”이라고 추어올렸다. 

 

그러면서 “의료진뿐만 아니라 코로나19의 위험에도 묵묵히 자기 자리를 지키는 택배 노동자의 더 나은 근무환경과 처우 개선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캠페인은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로 비대면 쇼핑을 하는 소비자가 증가함에 따라 택배 물량이 폭주하면서 일손을 보태 택배원들의 업무과중 및 인력부족에 따른 피로감을 덜어주고 택배원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기 위한 취지로 추진됐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국민차의 화려한 귀환… ‘올 뉴 아반떼’ 출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