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에 신입사원 교육도 ‘비대면’

LG유플러스, 신입사원 디지털 수료식 개최

성상영 기자 | 기사입력 2020/03/04 [14:35]

코로나19에 신입사원 교육도 ‘비대면’

LG유플러스, 신입사원 디지털 수료식 개최

성상영 기자 | 입력 : 2020/03/04 [14:35]

자사 교육 플랫폼 ‘U+배움마당활용

교육 전 과정·수료식까지 비대면으로

 

코로나19 감염증(COVID-19)이 창궐하면서 특정 장소에 모이지 않고 비대면으로 이뤄지는 이색 신입사원 교육이 진행돼 눈길을 끌고 있다.

 

LG유플러스는 지난달 4일부터 약 한 달간 신입사원 91명을 대상으로 입문교육 전 과정을 모바일로 운영했다고 4일 밝혔다. 지난 3일에는 비대면 디지털 수료식이 열렸다.

 

올해 신입사원 교육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집체교육이 아닌 자사 교육 애플리케이션 ‘U+배움마당을 활용해 진행됐다. U+배움마당은 오프라인 교육의 한계로 인한 적시성 부재를 해소하고 ‘MZ세대’(1980년대 초부터 200년대 초반에 태어난 세대)를 효과적으로 교육할 목적으로 지난 2018LG유플러스가 개발한 모바일 학습 플랫폼이다.

 

▲ LG유플러스는 지난달 4일부터 약 한 달간 신입사원 91명을 대상으로 입문교육 전 과정을 모바일로 운영했다. 양효석 LG유플러스 최고인사책임자(상무)가 서울 강서구 LG유플러스 마곡사옥에서 생방송 교육을 진행하는 모습. (사진제공=LG유플러스)

 

이번 교육 과정은 하루 2시간씩 21, 42시간에 걸쳐 운영됐다. 전 과정은 실시간 소통이 가능한 모바일 생방송으로 이뤄졌으며, 사내시스템, 조직문화, 인사제도 등 필수 지식 조직별 업무 영역과 내용 유플러스 모바일 및 유선 서비스 소개 현장 접점 매커니즘 이해 등 회사생활에 빠르게 적응하는 데 필요한 주제로 구성됐다. 주제별 강사들은 서울 강서구 LG유플러스 마곡사옥에 마련된 스튜디오에서 강의했다.

 

이러한 비대면 교육은 신입사원들로부터 높은 호응을 받았다. 지난달 1일 입사한 김선기 사원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오프라인 교육에 대한 두려움이 컸는데 100% 온라인으로 운영돼 안심됐다라며 “U+배움마당에서는 실시간 소통도 가능해 현업에서 발생한 궁금증을 바로 해결할 수 있어 업무수행에 큰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수료식 또한 U+배움마당을 통해 실시간 방송으로 진행됐다. LG유플러스 최고인사책임자(CHO)인 양효석 상무가 직접 토크쇼에 참석해 회사생활의 비법을 공유한 후 질의응답 시간을 보냈다. 이외에도 학습 내용을 복습하기 위한 라이브 퀴즈쇼를 비롯해 우수참가자 시상식이 열렸다.

 

문화저널21 성상영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한국형 무협 코미디 ‘태백전’ 오픈 동시에 매진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