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코로나19 첫 확진자...박승원 시장 “신뢰 갖고 협력”당부

박승원 시장, 코로나19 확진자 발생관련 기자회견

박명섭 기자 | 기사입력 2020/02/27 [19:46]

광명시, 코로나19 첫 확진자...박승원 시장 “신뢰 갖고 협력”당부

박승원 시장, 코로나19 확진자 발생관련 기자회견

박명섭 기자 | 입력 : 2020/02/27 [19:46]

박승원 시장, 코로나19 확진자 발생관련 기자회견

확진자 상태 및 이동경로 공개...방역총괄단 구성해 체계적 방역

 

지역사회 코로나19 감염자가 확산되는데 따른 우려 속에 광명시에서도 26일 확진자가 발생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27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코로나19관련 기자회견을 열고 26일 발생한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상황과 대응방안을 밝혔다. 광명시에는 27일 현재 확진환자 1명, 자가 격리대상자는 45명이다.

 

▲ 박승원 광명시장(사진 중앙)은 27일 광명시청 중회의실에서 코로나19관련 기자회견을 갖고 26일 발생한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상황과 대응방안을 밝혔다. (사진제공=광명시) 


광명시 코로나19 첫 확진자는 철산4동에 거주하는 30대 중반의 여성으로 25일 13시 10분 광명성애병원에 방문해 진료 중, 코로나 19가 의심돼 병원차량을 이용해 16시 광명시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 검체를 채취해 검사를 의뢰했고 검사결과가 나오는 동안 광명성애병원 음압병상에 격리 입원했다.

 

이후 26일 12시 45분 확진 판정을 받고 명지병원으로 이송돼 현재 치료를 받고 있으며 함께 거주하던 가족 2명도 26일 21시 검체를 채취해 검사를 의뢰하고 자가격리 후 결과를 기다리는 중이다.

 

감염경위는 역학조사반에 의해 심층 조사 중에 있으며 확진환자가 다녀간 어린이집(미리내)은 즉시 휴원에 들어갔고 스타벅스 철산 로데오점과 2001아울렛은 자진 휴점에 들어간 상태다. 또한 시에서는 즉시 확진자  이동동선에 대해 방역소독을 완료했다.

 

광명시는 지난달 20일부터 비상방역대책반을 구성해 24시간 운영해오고 있고 시민들이 많이 이용하는 철산역, 광명사거리역, KTX 광명역과 전통시장, 광명동굴 등을 중심으로 방역을 실시해 왔으며 앞으로 광명시 전역을 6개 구역으로 나눠 코로나19가 소멸될 때까지 방역에 총력을 다할 계획이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코로나 19의 유입을 막기 위해 최선을 다해왔으나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게 되어 대단히 송구스럽다”며 “방역체계를 강화하기 위해 방역총괄단을 구성하고 더욱 체계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문화저널21 박명섭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MJ포토] 확진자 방문에 폐쇄된 롯데리아 점포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