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시각장애인 위한 디지털OTP 서비스 실시

금융소외계층 위해 디지털OTP 시행하는 우리은행

임이랑 기자 | 기사입력 2020/02/27 [09:13]

우리은행, 시각장애인 위한 디지털OTP 서비스 실시

금융소외계층 위해 디지털OTP 시행하는 우리은행

임이랑 기자 | 입력 : 2020/02/27 [09:13]

금융소외계층 위해 디지털OTP 시행하는 우리은행

기존 음성OTP 단점 개선

 

우리은행이 시각장애인을 위한 디지털OTP 서비스를 진행한다. 우리은행이 선보이는 디지털OTP 서비스는 금융결제원에서 제공하고 있는 디지털OTP(스마트보안카드) 앱을 기반으로 해서 우리은행,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금융결제원이 공동으로 개발했다.

 

우리은행은 시각장애인용 음석OTP의 단점을 개선한 디지털OTP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7일 밝혔다. 음성OTP는 빠른 배터리 소진, 음성 미출력 오류, 이어폰 연결물량 등 잦은 고장으로 사용이 불편했다.

 

▲ 우리은행은 시각장애인용 음석OTP의 단점을 개선한 디지털OTP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7일 밝혔다.(사진제공=우리은행) 

 

아울러 시각장애인은 우리은행 텔레뱅킹을 이용한 금융거래 시 시각장애인용 디지털OTP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이를 통해 ▲스마트폰 푸쉬 알림, ▲앱 실행, ▲6자리 비밀번호 입력, ▲임시비밀번호 자동생성 및 자동입력 순으로 인증이 진행된다. 현재 텔레뱅킹에서만 이용이 가능하며, 스마트뱅킹이나 인터넷뱅킹을 이용하고 있는 경증 시각장애인을 위해 이번 OTP 서비스를 해당 채널로 확대할 계획이다.

 

시각장애인용 디지털OTP 서비스 신청은 우리은행 영업점을 통해 가능하다. 영업점 방문시 신분증과 장애인등록증을 준비해야 하며, 본인명의 스마트폰에 디지털OTP 앱을 설치하고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김훈 선임연구원은 “우리은행의 적극적인 노력으로 금융소외계층도 편리한 전자금융거래를 할 수 있게 됐다”며 감사를 표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금융소외계층을 위해 안전하고 편리한 전자금융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우리은행은 2019년부터 고령자를 대상으로 ‘안전한 스마트폰 활용법’을 교육하고 있으며, 스마트폰을 이용한 금융사기 피해 예방법을 소개하는 등 금융 소외계층을 위해 다방면으로 지원하고 있다.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MJ화보] 더룩오브더이어 클래식 박대현, '예술의 전당 패션쇼 런웨이'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