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4년 연속 최저금리로 신종자본증권 발행

신한은행, 2900억원 규모 신종자본증권 발행

임이랑 기자 | 기사입력 2020/02/25 [15:55]

신한은행, 4년 연속 최저금리로 신종자본증권 발행

신한은행, 2900억원 규모 신종자본증권 발행

임이랑 기자 | 입력 : 2020/02/25 [15:55]

신한은행, 2900억원 규모 신종자본증권 발행

기본자본 확충 위한 선제적 발행으로 자기자본비율 16bp 상승

 

신한은행이 4년 연속 시중은행 최저금리로 원화 신종자본증권 발행에 나선다.

 

신한은행은 2900억원 규모의 원화 신종자본증권(바젤Ⅲ 기준 적격)을 발행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신종자본증권은 5년  콜옵션 보유 영구채 2400억원과 10년 콜옵션 보유 영구채 500억원으로 발행되며, 금리는 시중은행이 발행한 원화 신종자본증권 중 4년 연속 가장 낮은 2.88%와 3.08%다.

 

신한은행은 최초 2500억원 규모로 발행할 계획이었으나 국제적 변동성 확대 및 불안정한 시장 상황에서도 다양한 투자기관의 적극적인 참여 속에 최종 2900억원으로 발행금액이 증액됐다.

 

이번 발행을 통해신한은행의 자기자본 비율이 16bp 상승할 것으로 예상되며, 특히 모집금액의 2배에 가까운 응찰률을 통해 신한은행의 우수한 재무건전성과 리딩뱅크로서의 지위를 확고히 인정받는 계기가 됐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채권시장의 변동성이 확대되는 상황에서도 장기물 투자 니즈에 부응하는 10년 콜옵션을 포함하는 등 투자자와의 적극적인소통을 통해 증권사, 보험사, 공제회 등 다양한 기관의 참여를 이끌어 낼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선제적인 기본자본 확충 및 안정적인자기자본비율 관리를 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MJ화보] 더룩오브더이어 클래식 박대현, '예술의 전당 패션쇼 런웨이'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