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구로차량기지 이전 반대 공동대책위, 이전 반대 적극 홍보

18개 행정복지센터 순회…이전사업 문제점과 심각성 알려

박명섭 기자 | 기사입력 2020/02/10 [10:41]

광명시 구로차량기지 이전 반대 공동대책위, 이전 반대 적극 홍보

18개 행정복지센터 순회…이전사업 문제점과 심각성 알려

박명섭 기자 | 입력 : 2020/02/10 [10:41]

18개 행정복지센터 순회…이전사업 문제점과 심각성 알려

 

광명시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 반대 공동대책위원회가 지난 6~7일 양일간 구로차량기지 이전 반대 적극 홍보 활동에 나섰다. 

 

위원회는 18개 행정복지센터를 순회하며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 사업의 문제점과 심각성을 시민에게 널리 알리기 위해 자체 제작한 홍보물 2만부를 배부하는 등 적극적인 홍보 활동에 나섰다.

 

▲ 광명시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 반대 공동대책위원회 18개 동 행정복지센터를 순회하며 구로차량기지 이전반대 홍보 활동에 나섰다. (사진제공=광명시)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 사업은 2016년 한국개발연구원(KDI)의 용역 결과보고서에 그 사업목적을 서울시 구로구의 해묵은 민원(소음, 분진, 지역단절 등) 해소로 명시하고 있으며,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에 따라 광명시에도 같은 문제가 발생될 것이 충분히 예상됨에도 광명시의 경제·환경 피해는 감안하지 않은 채 추진되고 있다.

 

공동대책위원회 관계자는 “광명시 노온사동 일대에 281,931㎡(8만5천여평) 규모의 차량기지가 들어옴으로써 광명시의 주요 생태·녹지축인 도덕산과 구름산이 단절 및 훼손되며 인근에 노온정수장이 있어 지하수 오염 등으로 많은 시민의 건강권을 위협할 우려가 있다”고 말했다.

 

광명시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 반대 공동대책위원회는 앞으로 광명시의 미래를 담보로 한 이 위험한 사업을 중단하고 철회되는 그날까지 지속적으로 시민들에게 널리 홍보하고 시민들의 서명을 받아 국토교통부에 전달할 계획이며 4월 총선 이후 동별 순회교육을 진행한 등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에 조직적으로 대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문화저널21 박명섭 기자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한복 입고 ‘택견’ 지도하는 프랑스 유튜버 화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