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보호종료아동에 매입임대 400호 우선 공급

최재원 기자 | 기사입력 2020/01/22 [10:28]

LH, 보호종료아동에 매입임대 400호 우선 공급

최재원 기자 | 입력 : 2020/01/22 [10:28]

LH가 아동 주거권 보장 등 정부정책 이행의 일환으로 보호종료아동에게 매입임대주택 400호를 우선 공급한다고 22일 밝혔다.

 

매입임대주택은 다가구, 다세대 등 기존주택을 매입해 개.보수 또는 재건축한 뒤 주거여건이 취약한 저소득 가구 등에게 저렴하게 임대하는 사업으로 최소 주거비로 안정적 거주가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이번 모집은 아동복지시설 퇴소 예정이거나, 퇴소한지 5년이 지나지 않은 ‘보호종료아동’을 대상으로 하며, 거주기간은 최소 6년이 보장되고 일정 자격요건을 충족 시 최장 20년까지 거주가 가능하다.

 

신청을 원할 경우 거주 희망지역에 소재한 ‘LH 주거복지지사’를 방문해 접수할 수 있다. 해당 지역에 공급 가능한 주택이 있는 경우 즉시 입주 가능하고, 그렇지 않은 경우 예비입주자 등록 후 신규 주택 매입을 통해 입주가 이뤄진다.

 

입주대상자의 목돈마련 부담을 줄이기 위해 임대보증금은 100만원으로 책정됐으며, 임대료는 주변시세의 40% 수준으로 저렴하게 공급된다. 입주자가 원할 경우 보증금을 올려 월 임대료를 낮추는 것도 가능하다.

 

저렴한 임대조건과 더불어 가전제품 등 생활 집기류 마련이 어려운 보호종료아동의 주거특성을 감안해 냉장고, 에어컨, 세탁기, 책걸상 등 생활 필수시설이 갖춰진 주택을 공급한다는 것도 특징이다.

 

신청은 22일부터 모집호수 도달시 까지 연중 수시로 접수하며, 입주자격 등 자세한 사항은 LH 청약센터에 게시된 입주자모집 공고문을 확인하거나, LH 콜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LH 관계자는 “올해부터 2022년까지 연 400호의 매입임대를 지속적으로 공급해 보호종료아동의 홀로서기를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라며 “아울러, 보건복지부의 주거지원 통합서비스를 통해 임대료도 지원받을 수 있으니 많은 관심을 가져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최재원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