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월드옥타차세대인재육성…실전 온라인 마케팅 추진

최재원 기자 | 기사입력 2020/01/21 [09:55]

2020년 월드옥타차세대인재육성…실전 온라인 마케팅 추진

최재원 기자 | 입력 : 2020/01/21 [09:55]

▲ (사진제공=월드옥타)

 

세계한인무역협회(월드옥타)가 올해 전 세계 차세대 창업무역스쿨 교육에 온라인 마케팅을 강화하고 10월 차세대 모국방문교육에서 실전 온라인 마케팅을 핵심프로그램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21일 밝혔다.

 

월드옥타차세대위원회 임원들은 18일부터 20일까지 서울가든호텔에 모여 2020년 재외동포 차세대 육성 및 글로벌 창업지원 논의를 위한 ‘2020 제20대 차세대위원회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날 워크숍에서 전 세계 대륙별로 개최하는 통합 차세대 글로벌창업무역스쿨 교육에 온라인마케팅교육을 강화하기로 하였고, 10월 12일부터 18일까지 차세대 모국방문교육을 개최하기로 정했다.

 

또한, 전 세계 차세대네트워크 활용과 지역별 세분된 커리큘럼 구성을 위하여 대륙별 차세대임원진들이 모이는‘월드옥타 차세대 리더스 콘퍼런스’를 7개 도시에서 개최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3월 초 유럽∙CIS 지역(프라하) 대양주(크라이스처치) . 5 월동∙서남아시아 및 일본지역(호치민), 6월 남미지역(칠레)을 비롯해 중국, 중동∙아프리카, 북∙중미지역에서 열린다.

 

이어, 이번 워크숍에서는 한인 차세대들의 실질적 창업을 지원하고 우수사례를 발굴할 수 있는 방안을 심도 있게 논의하였고, 지역 한인사회의 소식을 전하고 지역 활성화를 촉진할 수 있는 커뮤니케이션 방안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2020 제20대 차세대위원회 워크숍에는 전 세계 10개국 12개 도시 한인 차세대지도자 20명이 참석하였고, 이들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하용화 회장, 김성학 이사장, 남기학 수석부회장을 비롯한 월드옥타 임원진 10명이 함께했다.

 

장승일 월드옥타 차세대 담당 부회장은 “2020년‘창업 실현지원’이라는 뚜렷한 목표를 가지고 월드 옥타 차세대지도자들과 논의를 진행할 예정이다”라고 말하며“월드옥타 차세대위원회의 올해 목표는 월드 옥타 차세대네트워크를 통해 모국경제영토를 넓히는데 큰 힘이 되는데 역할을 하는 것”이라고 전했다. 

 

문화저널21 최재원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MJ포토] 고암갤러리에 전시된 법관 화백의 직품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