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2020 코나 일렉트릭 출시

무선 업데이트 되는 10.25 내비게이션 기본화

성상영 기자 | 기사입력 2020/01/06 [17:52]

현대차, 2020 코나 일렉트릭 출시

무선 업데이트 되는 10.25 내비게이션 기본화

성상영 기자 | 입력 : 2020/01/06 [17:52]

▲ 현대자동차가 ‘2020 코나 일렉트릭’을 6일 출시했다. (사진제공=현대자동차)

 

지난해 국내에서 13000대 넘게 팔린 코나 일렉트릭의 상품선 개선 모델이 6일 출시됐다. 현대자동차는 이날 ‘2020 코나 일렉트릭의 판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2020 코나 일렉트릭은 10.25인치 내비게이션을 모든 트림에 기본으로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내비게이션 자동 무선 업데이트(OTA)를 지원하며, 화면 3분할로 날씨는 물론 스포츠와 엔터테인먼트까지 다양한 정보를 제공한다. 또 급·완속 충전기 현황 보기와 예약 충전, 예약 공조, 주행 가능 거리 표시와 같은 전기차 특화 기능을 담았다.

 

현대차는 2020 코나 일렉트릭에 마이크로 에어필터를 장착하고, 공기청정모드를 새로 적용했다. 소비자 선호 사양인 2열 열선시트는 선택사양으로 고를 수 있다. 2020 코나 일렉트릭의 1회 충전 주행 거리는 406km.

 

가격은 64kWh 모델을 기준으로 개별소비세 및 교육세 감면 후 모던 4690만원 프리미엄 4890만원이다. 여기에 지자체 지원금을 받으면 더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코나 일렉트릭은 지난해 국내에서 13587대가 판매돼 2년 연속 국내 최고 베스트셀링 전기차에 올랐다라며 고객 선호 편의사양을 보강해 만족도가 크게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성상영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MJ포토] 경실련, 정의당에 부동산 대책 제안서 전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