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개소세 감면 끝나도 할인은 쭉

개소세 감면액만큼 할인, G4 렉스턴은 전액 지원

성상영 기자 | 기사입력 2020/01/02 [16:21]

쌍용차, 개소세 감면 끝나도 할인은 쭉

개소세 감면액만큼 할인, G4 렉스턴은 전액 지원

성상영 기자 | 입력 : 2020/01/02 [16:21]

쌍용자동차가 지난해로 종료된 개별소비세율 인하(5.0%3.5%) 혜택을 자체적으로 늘려 시행한다. 또 새해를 맞아 2020명에게 최대 7%까지 할인해주는 ‘2020 세일 페스타를 진행한다.

 

2일 쌍용차에 따르면 개소세 인하 종료 이후에도 인하된 가격으로 차량을 구입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G4 렉스턴은 차량 가격 중 개별소비세율 3.5%에 해당하는 만큼, 그 외 차량은 1.5%에 해당하는 만큼 혜택을 준다.

 

▲ 쌍용자동차 렉스턴 스포츠 칸. (사진제공=쌍용자동차)

 

아울러 2020년의 의미를 담아 선착순 2020명에게 일부 모델 한정 최대 7%까지 할인해주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7년 이상 노후가 보유자는 모든 모델을 30만원 특별 할인한다.

 

또한, 선수금 없이 0.9~5.9%, 36개월에서 최장 120개월까지 저렴한 이율로 장기 할부를 제공한다. 3.9% 이율로 할부 구매하면 60개월 또는 72개월간 각각 G4 렉스턴 1.5%, 코란도·티볼리 2%, 렉스턴 스포츠·50만원을 할인받을 수 있다. 같은 이율의 36개월 또는 48개월 할부를 이용하면 아이나비 블랙박스를 증정한다. 특히 G4 렉스턴을 장기 할부로 구입하면 개소세 전액을 지원받을 수 있다.

 

이외에도 사업자가 렉스턴 스포츠·칸을 구입하면 자동차세 10년치인 285천원을 할인해주고, 모델별로 재구매 대수에 따라 최대 70만원 추가 할인해주는 로열티 프로그램 혜택을 제공한다.

 

문화저널21 성상영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MJ포토] 경실련, 정의당에 부동산 대책 제안서 전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