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문득 떠오른 내 아이디어 돈이 될 수 있을까’

최재원 기자 | 기사입력 2019/11/22 [09:58]

[신간] ‘문득 떠오른 내 아이디어 돈이 될 수 있을까’

최재원 기자 | 입력 : 2019/11/22 [09:58]

 

특허를 통해 수익을 창출하는 방법을 단계적으로 풀어 설명한 도서 ‘문득 떠오른 내 아이디어 돈이 될 수 있을까’가 출간됐다. 학생, 직장인, 주부 등 수익을 창출하고 싶은 독자들이라면 주목해볼 만하다.

 

도서는 아이디어를 만드는 전략부터 일상생활에서 아이디어를 발견하는 방법, 이를 구체화시키는 방법까지 설명한다. 일상생활에서 발견한 작은 문제점이 소위 말하는 ‘대박’ 아이템이 될 수 있다며 어렵지 않게 특허에 다가가도록 친절히 설명한다. 

 

REAMS 전략을 통해 생활 속의 문제점을 발견하면 세상을 이롭게 하면서도 돈 버는 취미가 생길 것이라며 독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기도 한다.

 

총 3장으로 구성된 도서는 아이디어를 만드는 전략, REAMS 전략의 설명으로 시작한다. 창의력을 바탕으로 불필요한 부분은 과감히 제거하고 좋아 보이는 다른 것과 바꿈, 여기에 상상을 더하고 재료와 모양을 바꾸라는 뜻이다. 인간이 갖고 있는 창의력을 설명하며 내 아이디어가 현실이 될 수 있다는 응원의 메시지도 전달한다.

 

이어지는 2장에서는 일상생활에서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발견하는 방법을 다룬다. 좋은 아이디어를 위한 능력에 대한 설명을 시작으로 관찰력과 호기심, 상상력을 강조하기도 한다. 나아가 생활 속에서 돈이 되는 아이디어를 발견하는 방법까지도 섬세하게 설명해 독자들의 이해를 돕는다.

 

REAMS 전략을 통해 아이디어를 발견했다면 다음은 구체화다. 마지막 장에서는 아이디어를 정리하는 기술에 대해 이야기한다. 저자는 아이디어가 떠올랐을 때, 단순 메모가 아니라 그림도 함께해 생각을 구체화시키는 연습을 하라는 조언도 아끼지 않는다. 단순한 생각이 실제가 되어 우리 생활에 자리 잡고 있는 제품들의 사례를 들어 아이디어를 구체화시키는 방법을 설명하기도 한다.

 

‘문득 떠오른 내 아이디어 돈이 될 수 있을까?’의 공동저자 구정민, 김기환은 석사과정 중 우연히 ‘특허’에 대해 알게 되어 꾸준히 특허를 출원 하고 있다. 

 

책을 출간한 도서출판 포르체 관계자는 “기술 기반 창업이 트렌드인 요즘 특허는 아이디어를 통해 돈을 벌 수 있는 방법 중 하나”라며 “저자들이 전하는 노하우를 바탕으로 독자들도 특허 출원에 도전해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최재원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