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브그룹, 시각장애아동 위한 특별한 도서 제작

처브라이프생명 미 에이스손해보험 임직원 160명 봉사활동 진행

임이랑 기자 | 기사입력 2019/11/08 [17:14]

처브그룹, 시각장애아동 위한 특별한 도서 제작

처브라이프생명 미 에이스손해보험 임직원 160명 봉사활동 진행

임이랑 기자 | 입력 : 2019/11/08 [17:14]

처브라이프생명 미 에이스손해보험 임직원 160명 봉사활동 진행

시각장애아동 및 소외계층 어린이 교육 위하 하트-하트재단에 총 2000만원 기부

 

처브그룹이 시각장애아동의 교육 지원을 위한 도서 제작 및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처브라이프생명 및 에이스손해보험은 지난 7일 지역봉사의 날을 맞아 시각장애아동의 교육 지원을 위한 특별한 도서 제작 및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총 2000만원을 하트-하트재단에 기부했다고 8일 밝혔다.

 

지역봉사의 날은 처브그룹이 진출해 있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매년 동일한 주제로 진행하는 그룹 차원의 봉사활동이다.

 

▲ 처브라이프생명 및 에이스손해보험은 지난 7일 지역봉사의 날을 맞아 시각장애아동의 교육 지원을 위한 특별한 도서 제작 및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총 2000만원을 하트-하트재단에 기부했다고 8일 밝혔다.(사진제공=처브라이프생명) 

 

올해는 지난해에 이어 ‘소외 계층 아동 교육환경 개선-Education@heart’을 활동 주제로 국내에 진출해 있는 에이스손해보험과 처브라이프생명 임직원 160명이 한자리에 모여 시각장애아동들을 위한 특별한 도서를 제작하는 뜻 깊은 자리를 마련했다.

 

‘특별한 도서’는 시각장애아동의 특성에 맞는 독서환경을제공하기 위해 일반도서 위에 실물에 가까운 다양한 소재를 활용하여 입체적으로 표현한 특수도서이다.

 

이 날 제작된 도서는 시각장애아동들이 평소에 접하기 힘들었던 ‘서양 악기’를 주제로 각 악기에 대한 점자설명과 함께 악기의 질감을 나타내는 소재를 덧붙여 손끝으로 악기의 형태를 느낄 수 있도록 하였다. 또한 각 악기마다 QR코드를 삽입하여 악기의 실제 연주음악도 들을 수 있어 시각장애아동들이 책을 만지고 느끼고 들으며 읽을 수 있도록 제작하였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하트-하트재단에서 후원하는발달장애인오케스트라팀도 함께해 의미를 더했다.임직원들이 만든 책이 음악의 선율을 몸소 느낄 수 있는 경험을 제공하였다면 공연팀이 연주한 음악은 시각장애인들에게 꿈과 희망을 전하는 계기가 됐다.

 

처브그룹 임직원들이 제작한 특별한 도서200권은 11월 11일, 대한안과학회에서 정한 눈의 날을 기념해 전국 15개 시각장애학교, 점자도서관 및 국공립도서관 등에 기부된다.

 

처브라이프생명 대표 이영호 사장과 에이스손해보험 대표 에드워드 러(Edward Ler) 사장은 한 목소리로 “지역봉사의 날은 사회적 가치 확산과 지역사회에 대한 환원을 통해 모두가 행복한 사회를 만들어가고자 하는 처브그룹의 의지를 나타낸다”며 “처브그룹 임직원의 특별한 도서 나눔을 통해 시각장애 아동들이 환경에 구애받지 않고 자신의 꿈을 키워나가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