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웅 광복회장, 뉴욕 맨해튼 광장 삼보일배 시위

도쿄올림픽 ‘전범의 상징’ 욱일기 사용 반대

박명섭 기자 | 기사입력 2019/11/06 [15:19]

김원웅 광복회장, 뉴욕 맨해튼 광장 삼보일배 시위

도쿄올림픽 ‘전범의 상징’ 욱일기 사용 반대

박명섭 기자 | 입력 : 2019/11/06 [15:19]

도쿄올림픽 ‘전범의 상징’ 욱일기 사용 반대

 

김원웅 광복회장이 미국 맨해튼 광장에서 '도쿄올림픽 욱일기 사용 반대'  삼보일배 시위를 벌인다.  

 

광복회는 김원웅 광복회장이 현지시간 7일(목) 오후 2시 정각 미국 뉴욕 타임스 스퀘어 빌딩이 있는 세계의 최 번화가 뉴욕 맨해튼 광장에서 2020년 도쿄올림픽에 전범의 상징 욱일기 사용을 반대하는 삼보일배 시위를 벌인다고 밝혔다. 

 

삼보일배 시위에 수십 개 만장 행렬 

 

▲ 도쿄올림픽 욱일기 사용반대 삼보일배 시위가 열릴 타임스 스퀘어 앞 맨해튼 광장(사진제공=광복회)


김 회장의 삼보일배 시위에는 수십 개의 만장을 들고 현지 교민들이 동참한다. 만장과 전단지에는 히틀러의 나치기(하켄크로이츠)와 욱일기를 함께 넣어 침략과 살육, 전범의 상징인 욱일기 사용반대 이유를 분명히 밝힐 예정이다. 

 

특히 나치의 백인학살은 범죄시하여 지금도 처단하고 있는 반면, 일본제국주의가 자행한 아시아인 학살에 대해서는 철저히 묵인하는 IOC의 행태에 대해서도 강하게 항의한다.

 

삼보일배 침묵시위 중에 사용될 현수막 문구(사진제공=광복회).

 

김 회장은 또한 이번 뉴욕행사에 이어 런던, 암스테르담, 상하이에서도 삼보일배 시위를 통해 도쿄올림픽에서의 욱일기 사용문제를 국제적 이슈로 만들 예정이다. 

 

지난 5일 뉴욕으로 출국한 김원웅 회장은 광복회 뉴욕지회, 평통자문위원회 등 한인단체와의 만남과 강연회도 예정돼 있다. 

 

문화저널21 박명섭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