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산선 2024년 개통, 광명시 서울 접근성 획기적 개선

신안산선 복선전철 9월 9일 착공, 2024년 개통 예정

박명섭 기자 | 기사입력 2019/09/10 [11:52]

신안산선 2024년 개통, 광명시 서울 접근성 획기적 개선

신안산선 복선전철 9월 9일 착공, 2024년 개통 예정

박명섭 기자 | 입력 : 2019/09/10 [11:52]
  • 신안산선 복선전철 9월 9일 착공, 2024년 개통 예정
  • 광명에서 여의도까지 10여분...서울 접근성 획기적 개선
  • 월곶~판교선과 환승…광명시의 경기 서남부 대중교통 여건 개선

 

오는 2024년 개통되는 신안산선이 지난 9일 안산시청에서 착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공사에 들어가면서 광명시의 서울 접근성이 획기적으로 개선될 전망이다. 

 

신안산선 광명역은 광명역 써밋 플레이스 아파트와 2020년 1월 입주 예정인 광명역U플래닛 데시앙아파트 인근에 입구가 설치될 예정이며, ‘광명시흥 테크노밸리’ 사업지역 내 추진 중인 (가칭)학온역도 국토부 타당성 검증이 통과되면 사업비 분담 확정 후 가학동 지석묘 인근에 설치될 예정이다.    

 

▲ 신안산선 노선도 (사진제공=광명시) 


‘신안산선’은 경기도 안산·시흥시를 기점으로 KTX광명역과 (가칭)학온역을 거쳐 여의도를 연결하는 복선전철로, 총 44.7㎞에 16개 정류장이 설치되며 3조 3465억 원의 예산이 투입된다. 

 

특히 지하 40m 이하 대심도로 건설되어 공사기간 중이나 운영 시 지하 매설물이나 지상부 토지 이용에 대한 영향 없이 최대 110km/h로 운행이 가능하다.

 

신안산선이 개통되면 KTX광명역에서 여의도까지 10여분 소요될 것으로 예상돼 이동시간은 기존 대비 약 50~75% 이상 단축이 예상된다. 또한 월곶~판교선과 환승할 수 있어 광명시의 경기 서남부 대중교통 여건과 서울 도심 접근성이 획기적으로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신안산선은 광명역세권과 광명시흥 테크노밸리 뿐만 아니라 광명시 전체의 가치를 끌어올릴 수 있는 아주 주요한 사업이기에, 조속히 개통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문화저널21 박명섭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