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5G 인프라 기반 ‘스마트에너지 산단’ 공개

산자부 주최 ‘2019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참가

성상영 기자 | 기사입력 2019/08/30 [15:40]

KT, 5G 인프라 기반 ‘스마트에너지 산단’ 공개

산자부 주최 ‘2019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참가

성상영 기자 | 입력 : 2019/08/30 [15:40]

에너지 관련 사업 하나로 엮어 소개

 

KT가 개별로 추진하던 에너지 관련 사업을 산업단지 테마로 엮어 소개하는 스마트에너지 산업단지를 선보인다. KT93일부터 6일까지 나흘간 경기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리는 2019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에 참여해 전시관을 운영한다고 30일 밝혔다.

 

에너지 기가토피아(Energy GiGAtopia)’를 주제로 한 이번 전시에는 스마트에너지 산단을 중심으로 프랜차이즈용 에너지효율 서비스와 ESS(Energy Storage System) 배터리 원격 모니터링 솔루션, 영농 태양광, 건물용 에너지운영 서비스, 소규모 전력중개 등 KT의 주요 에너지 사업이 소개된다.

 

스마트에너지 산단에서는 신재생 에너지 발전과 에너지효율 서비스, 안전 및 환경 서비스를 통합한 에너지사업 모델을 한눈에 볼 수 있다. 이는 KT가 국내 산단에서 실제 추진하고 있는 사업 모델이기도 하다.

 

▲ KT가 9월 3일부터 6일까지 나흘간 경기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리는 2019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에 참여해 전시관을 운영한다. (사진제공=KT)

 

프랜차이즈용 에너지효율 서비스는 빅데이터와 인공지능(AI)을 활용해 사업장의 에너지 소비 패턴을 분석하고 자동으로 제어해 최적의 에너지 환경을 제공한다. 전시관 부스에 마련된 가상의 프랜차이즈 매장에서 서비스가 운영되는 모습을 직접 볼 수 있다.

 

영농 태양광은 스마트팜 솔루션과 태양광발전, 영상보안 등을 결합한 사업이다. 실제 사업이 진행 중이 버섯재배사를 모형으로 구현해 세부 구조와 원리를 간접적으로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이 밖에 배터리 운영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신뢰성 있는 원격지에 저장하고 모니터링할 수 있는 배터리 원격모니터링 솔루션과 발전량 예측기술과 블록체인을 활용해 전력을 안전하게 거래하는 소규모 전력중개를 체험할 수 있다.

 

김영명 KT 에너지플랫폼사업단장(전무)다년간의 사업추진을 통해 확보한 솔루션과 경험을 바탕으로 KT만의 차별화된 산업단지 에너지사업모델을 보여주고자 한다고효율·저소비라는 정부 기조에 맞춰 에너지 패러다임 전환을 선도하고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기업으로 자리매김 하겠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성상영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KT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