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맞춤형 냉장고 ‘비스포크’ 디자인 공모

10월 4일까지 공식 인스타그램 통해 접수

성상영 기자 | 기사입력 2019/08/30 [11:08]

삼성전자, 맞춤형 냉장고 ‘비스포크’ 디자인 공모

10월 4일까지 공식 인스타그램 통해 접수

성상영 기자 | 입력 : 2019/08/30 [11:08]

사진·일러스트·회화 등 형식 제약 없어

내년 밀라노 가구박람회에 대상작 전시

 

삼성전자가 맞춤형 냉장고 비스포크(BESPOKE)’의 디자인을 공모한다. 대상 수상작은 내년 4월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리는 밀라노 가구박람회에 전시되는 기회를 얻을 수 있다.

 

30일 삼성전자는 104일까지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사진, 일러스트레이션, 펜화(Pen) 등 디자인 공모전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형식이나 주제에 제한은 없으며 109일부터 23일까지 인스타그램에서 예선 통과 작품을 대상으로 공개 투표를 진행해 10명의 최종 심사작을 선정한다.

 

▲ 삼성전자가 맞춤형 냉장고 ‘비스포크(BESPOKE)’의 디자인을 10월 4일까지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공모한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우수 수상자 3명은 1114일 개최될 공모전 시상식에서 발표될 예정이다. 우수 수상자에게는 최대 500만원의 상금과 함께 밀라노 가구박람회 초청, 비스포크 냉장고 수여 등 특전이 제공된다.

 

대상 수상작은 비스포크 냉장고 디자인에 실제 적용돼 내년 4월 밀라노 가구박람회에 전시된다. 삼성전자는 대상 수상작을 적용한 제품의 판매를 검토할 계획이다.

 

양혜순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비스포크 냉장고는 색상·소재를 자유롭게 조합할 수 있는 혁신성으로 가전제품의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했다이번 공모전을 통해 소비자들의 창의적인 아이디어로 비스포크가 나만의 냉장고로 거듭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성상영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