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럭시 노트10’ 23일 70여 개국 출시

한국·미국·유럽·동남아 등… 9월 초 130개국으로 확대

성상영 기자 | 기사입력 2019/08/22 [10:32]

삼성전자 ‘갤럭시 노트10’ 23일 70여 개국 출시

한국·미국·유럽·동남아 등… 9월 초 130개국으로 확대

성상영 기자 | 입력 : 2019/08/22 [10:32]

▲ 현지시각 16일 태국 방콕의 대형 쇼핑몰 센트럴 월드에서 열린 갤럭시 노트10 체험 행사에서 한 현지인이 제품을 체험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의 최신 플래그십 스마트폰 갤럭시 노트10’23일 전 세계 70여 개 나라에서 출시된다. 출시 국가는 한국을 포함해 미국과 캐나다, 영국, 프랑스, 러시아 등 유럽 전역과 싱가포르, 태국 등 동남아 전역, 인도, 호주 등이다. 삼성전자는 9월 초까지 출시국을 130여 국가로 확대한다.

 

갤럭시 노트10은 노트 시리즈 최초로 6.3인치 일반 모델과 6.8인치 노트10+ 2가지로 나왔다. 움직임을 인식해 스마트폰을 원격으로 제어할 수 있어 기능이 한층 강화된 스마트 S과 베젤이 거의 없는 인피니티 디스플레이, 7나노미터(nm) 공정의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 등 한 차원 진보한 기술을 탑재했다.

 

삼성전자는 인도와 칠레, 호주에서 현지 미디어, 파트너를 초청해 갤럭시 노트10 출시 행사를 진행했다. 우리나라에서는 갤럭시 팬 파티를 지난 16일부터 부산을 시작으로 대구, 서울, 대전, 광주 등 5개 도시에서 진행하고 있다.

 

앞서 20일 국내 통신 3사인 SK텔레콤과 KT, LG유플러스는 갤럭시 노트10 사전예약 개통을 시작했다.

 

문화저널21 성상영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