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주거침입 감시·신고하는 IoT 서비스 출시

AI로 침입 감지-신고-보상까지 한 방에

성상영 기자 | 기사입력 2019/08/07 [12:00]

LG유플러스, 주거침입 감시·신고하는 IoT 서비스 출시

AI로 침입 감지-신고-보상까지 한 방에

성상영 기자 | 입력 : 2019/08/07 [12:00]

LG유플러스 우리집 지킴이출시

독신여성 노린 범죄 예방할지 관심

 

원룸이나 오피스텔에서 혼자 사는 여성을 노린 범죄가 사회 문제로 떠오른 가운데, LG유플러스가 주거침입을 감시하고 신고까지 할 수 있는 사물인터넷(IoT) 서비스를 출시해 관심을 끌고 있다.

 

7LG유플러스는 인공지능(AI)을 탑재해 집안 내 침입을 감지하고 위급상황 발생 시 112로 신고할 수 있는 우리집 지킴이서비스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우리집 지킴이는 IoT 센서를 통한 침입 감지뿐 아니라 CCTV 녹화를 통한 비디오 보안, 사이렌 알림, 112 간편신고 기능까지 갖추고 있다.

 

▲ LG유플러스가 인공지능(AI)을 탑재해 집안 내 침입을 감지하고 위급상황 발생 시 112로 신고할 수 있는 ‘우리집 지킴이’ 서비스를 7일 출시했다. (사진제공=LG유플러스)

 

우리집 지킴이 서비스에 가입하면 총 5가지의 IoT 기기를 준다. 360도 파노라마 촬영과 사람을 인식할 수 있는 가정용 CCTV ‘맘카와 창문·현관문의 열림을 감지해 알려주는 열림알리미’ 2, 적외선 센서로 밤에도 동작을 감지해 사이렌을 울리는 움직임 알리미AI 리모컨 허브 등이 24시간 집안을 밀착 감시한다.

 

특히 선택 기기로 열림알리미 1종을 빼고 간편버튼을 고르면 버튼을 한 번 누르는 것만으로 미리 등록된 부모님이나 애인, 지인 등에 긴급상황을 알리는 SOS 문자메시지를 보낼 수 있다.

 

우리집 지킴이 서비스는 가입자가 도난, 화재 등 피해를 입었을 때 보험을 통한 보상까지도 지원한다. 도난은 최대 500만원, 화재는 최대 1000만원까지 보장한다. 부가세 포함 월 12000원의 서비스 이용료 외에 따로 내야 하는 보험료는 없다는 게 장점이다.

 

LG유플러스 인터넷을 사용하고, 3년 약정하면 월 이용료를 부가세 포함 11000원까지 낮출 수 있다. 우리집 지킴이는 LG유플러스 전국 매장과 고객센터에서 가입하면 된다.

 

류창수 LG유플러스 스마트홈상품그룹 상무는 “IoT 기술을 활용해 기존의 보안상품에 비해 부담 없는 가격으로 예방과 감시, 확인, 신고, 보상까지 필요한 기능을 모두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면서 최근 여러 사건으로 불안에 떠는 고객들이 IoT 보안서비스로 안심할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성상영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