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파파고 번역기 탑재한 ‘에그 톡’ 출시

번역 기능 되는 휴대용 와이파이 라우터

성상영 기자 | 기사입력 2019/07/29 [14:11]

KT. 파파고 번역기 탑재한 ‘에그 톡’ 출시

번역 기능 되는 휴대용 와이파이 라우터

성상영 기자 | 입력 : 2019/07/29 [14:11]

▲ KT가 인공지능(AI) 기반 번역기 ‘파파고’를 탑재한 휴대용 와이파이 라우터 ‘에그 톡(Egg Talk)’을 30일 공식 출시한다. (사진제공=KT)

 

KT가 인공지능(AI) 기반 번역기 파파고를 탑재한 휴대용 와이파이 라우터 에그 톡(Egg Talk)’30일 공식 출시한다.

 

29KT에 따르면, 에그 톡은 한국어에 특화된 AI 번역기 파파고를 내장해 영어와 일본어, 중국어 등 총 13개국 언어를 번역해준다. 또 간단한 글로벌 회화 메뉴를 지원해 공항과 호텔, 관광지에서 손쉽게 이용할 수 있다.

 

에그 톡에는 2.4인치 터치 LCD가 탑재됐다. 파파고 번역 내용을 확인하는 것은 물론 데이터 사용량을 보거나 설정을 바꾸는 등 직관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에그 톡의 배터리는 최대 9시간 30분 사용할 수 있다.

 

스마트폰과 태블릿PC, 노트북 등 디지털 기기를 LTE 에그에 연결하면 LTE 신호를 와이파이로 바꿔줘 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다. 한 번에 연결 가능한 기기 수는 최대 8개다.

 

에그 톡을 사용하려면 KT의 전용 요금제인 ‘LTE Egg+’에 가입해야 한다. 요금제는 월 16500원에 11GB의 데이터를 제공하는 ‘LTE Egg+ 11’과 월 24200원에 22GB를 주는 ‘LTE Egg+ 22’가 있다.

 

출고가는 부가가치세 포함 198000원이다. 전국 KT 매장과 공식 온라인 채널 KT(Shop)에서 구매할 수 있다.

 

온남석 KT 이머징단말사업담당 상무는 빠르게 변하는 고객 취향에 맞춰 다채로운 신규 단말 라인업을 확대하고 있다다양한 상품 출시는 물론 고객 편의 향상을 위해 사후 서비스도 빈틈없이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성상영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