쟌슨빌과 즐기는 ‘2019 워터밤’…미쿡쏘세지 부스 눈길

미국육류수출협회, 행사서 쟌슨빌과 오스카마이어 알린다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19/07/19 [11:28]

쟌슨빌과 즐기는 ‘2019 워터밤’…미쿡쏘세지 부스 눈길

미국육류수출협회, 행사서 쟌슨빌과 오스카마이어 알린다

박영주 기자 | 입력 : 2019/07/19 [11:28]

미국육류수출협회, 행사서 쟌슨빌과 오스카마이어 알린다

‘미쿡쏘세지’ 부스서 SNS 인증샷 이벤트 참여하면 맛볼 수 있어

 

미국육류수출협회는 20일과 21일 양일간 서울 잠실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음악 페스티벌 ‘2019 워터밤’에 참여해 미국 프리미엄 브랜드 소시지를 맛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고 19일 밝혔다. 

 

지난해 4만명의 관객을 동원한 워터밤은 음악‧예능‧물놀이를 결합해 관객과 아티스트가 함께 공연을 만들어가는 축제로, 각자 원하는 팀 컬러를 선택해 물총을 들고 직접 ‘워터파이팅’에 참여하는 것이 특징이다.

 

▲ 쟌슨빌과 오스카마이어 소시지. (사진제공=미국육류수출협회) 

최근 휴양지 대신 페스티벌‧캠핑‧호캉스까지 도심에서 즐기는 여름휴가가 문화로 자리 잡으면서 2019 워터밤 행사가 인기를 끌자, 협회는 이번 페스티벌에서 ‘미쿡쏘세지’ 부스를 열고 SNS 인증샷 이벤트만 참여하면 미국산 프리미엄 소시지 브랜드인 쟌슨빌(Johnsonville)과 오스카마이어(Oscar Mayer)를 맛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쟌슨빌 소시지는 신선한 미국산 돼지고기를 통으로 썰어 만들어 입안에서 터지는 풍부한 육즙과 탱글탱글 씹히는 식감으로 유명한 브랜드다. 오스카마이어는 135년의 장인정신이 담긴 정통 미국식 소시지 브랜드로 톡톡 씹히는 식감과 스모크향으로 널리 사랑받고 있다. 

 

미국산 소시지는 먹기 간편하면서도 풍성하고 다양한 맛을 내 대중들에게 사랑받는 푸드 아이템이다. 

 

협회는 이번 행사를 통해 간편함은 물론 영양보충까지 가능한 미국산 프리미엄 소시지 브랜드를 알리고, 시식행사를 통해 소비자들에게 무더위를 날리는 맛있고 즐거운 경험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