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키자니아 서울에 어린이 직업체험관 마련

업계 최초 ‘철강 신소재 연구소’ 체험관 개소

성상영 기자 | 기사입력 2019/07/18 [17:59]

현대제철, 키자니아 서울에 어린이 직업체험관 마련

업계 최초 ‘철강 신소재 연구소’ 체험관 개소

성상영 기자 | 입력 : 2019/07/18 [17:59]

어린이 눈높이 맞춘 철강산업 체험 공간

일상 속에서 철에 대해 이해토록 구성돼

 

현대제철이 업계 최초로 철강산업을 체험해 볼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 어린이들이 생활에 없어서는 안 될 철에 대해 이해하고, 꿈을 가질 수 있도록 한다는 취지다.

 

현대제철은 18일 서울 송파구에 있는 어린이 직업체험 공간인 키자니아 서울에 철강 신소재 연구소를 개소했다고 밝혔다. 철강 신소재 연구소는 철로 만드는 안전한 세상을 주제로 어린이들이 건물과 자동차의 핵심소재인 철강 제품에 대해 이해하고, 신소재를 개발·실험하는 연구원을 경험할 수 있게끔 꾸며졌다.

 

▲ 현대제철이 18일 서울 송파구에 있는 어린이 직업체험 공간인 키자니아 서울에 ‘철강 신소재 연구소’를 업계 최초로 개소했다. (사진제공=현대제철)

 

체험관을 방문하는 어린이들은 체험을 통해 철의 생산 원리를 학습하고, 안전한 자동차를 만드는 강판에 대해 쉽게 이해할 수 있다. 또 내진 건출 구조물을 직접 만들어보고 내진 테스트까지 해볼 수 있는 ‘H코어 프로그램도 학습하게 된다.

 

아울러 어린이들이 평소 접하기 어려운 원료인 철광석과 석탄은 물론 자동차에 들어가는 부품까지 직접 보고 만질 수 있도록 했다. 내진 테스트는 실제 경주 지진 당시 진도를 구현해 현실감을 높였다. 특히 키자니아 내 체험시설 중에서는 처음으로 프로젝션 맵핑 기술을 접목한 3D 영상 지진 시뮬레이션으로 교육적 효과를 극대화했다.

 

현대제철 관계자는 어린이들에게 생소할 수 있는 철강산업에 대해 쉽고 재미있게 느낄 수 있도록 프로젝션 맵핑 등 최신 기술을 활용해 철강 연구원이라는 진로를 탐색해 볼 수 있도록 기획했다생활 속 보이는 곳에서 보이지 않는 곳까지 안전한 세상을 만들기 위해 다양하게 쓰이고 있는 철강 소재에 대해 이해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제철은 2017년 전 국민을 대상으로 한 브랜드 공모전을 통해 내진 철강재 브랜드 ‘H코어(CORE)’를 론칭한 데 이어, 지난 4월에는 자동차 솔루션 브랜드 ‘H솔루션(Solution)’을 선보이며 철강 제품의 기술력과 안전 가치를 확산하는 데 노력하고 있다.

 

문화저널21 성상영 기자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한복 입고 ‘택견’ 지도하는 프랑스 유튜버 화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