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와주얼리, 신세계인터넷면세점 완판…2차 재입고

단기간 완판 및 재 입고 통해 주얼리 디자이너 브랜드 면모 과시

박명섭 기자 | 기사입력 2019/07/17 [10:51]

가와주얼리, 신세계인터넷면세점 완판…2차 재입고

단기간 완판 및 재 입고 통해 주얼리 디자이너 브랜드 면모 과시

박명섭 기자 | 입력 : 2019/07/17 [10:51]

단기간 완판 및 재 입고 통해 주얼리 디자이너 브랜드 면모 과시

 

▲ 김하정 가와주얼리 대표

실버 주얼리 전문 브랜드 ‘가와주얼리’가 신세계인터넷면세점 입점 후 목걸이와 유색석 주얼리의 완판과 2차 입고를 통해 주얼리 디자이너 브랜드 다운 면모를 과시하고 있다.

 

‘가와주얼리’ 대표이자 디자이너인 김하정은 4년 전부터 강남구 도곡동에서 파인 주얼리 숍 ‘가와주얼리스튜디오’를 운영하던 중 좀 더 대중 속으로 다가갈 수 있는 주얼리를 고민하다 세컨드 브랜드인 실버 주얼리 전문 ‘가와주얼리’를 지난 6월 오픈했다.

 

‘가와주얼리’에서는 김 대표가 금속공예를 전공하며 다년간 배우고 익힌 실버소재와, 파인주얼리 숍을 운영하면서 익힌 ‘고 퀄리티’를 콘셉트로 실버 소재에 보석과 천연석을 세팅한 별자리 시리즈 및 천연 유색석 시리즈를 선보이고 있다.

 

또한 신세계인터넷면세점에도 입점해 해외여행 시 저렴하게 고 품질의 실버 주얼리들을 만나 볼 수 있다. 6월말에 입점한 신세계인터넷면세점에서는 별자리에 탄생석을 세팅한 목걸이와 유색석 주얼리가 완판 됐으며, 현재 2차 입고를 통해 인기리에 판매 중이다. 더불어, 곧 미국 아마존에도 입점 예정으로, 글로벌 시장 진출도 눈앞에 두고 있다. 

 

▲ 가와주얼리 제품 (좌) 원형 핑크오팔세트 (우) 사각 공작석 세트 (사진=가와주얼리 / 편집 신광식 기자)

 

김하정 대표는 한국의 대학에서 금속공예를 전공하고, 깊이 있는 주얼리 공부를 위해 도일, 일본 도쿄 아카사카 보석조금디자인학교에서 체계적인 주얼리 디자인을 공부했으며, 가나자와미술공예대학 대학원에서 금속공예 예술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귀국 후 서울 종합예술학교 주얼리디자인학과에서 전임교수를 역임, 일본에서 배운 주얼리 관련 지식을 바탕으로 후진 양성에 힘썼다.


김하정 대표가 직접 디자인하고 자체공방에서 제작하는 주얼리들은, 파인 주얼리의 경우 ‘가와주얼리스튜디오’ 강남 도곡 쇼룸에서 만날 수 있으며, 실버 주얼리는 신세계인터넷면세점과 ‘가와주얼리’ 온라인 숍 및 네이버 디자이너 윈도에서 만나 볼 수 있다

 

김하정 대표는 “가와주얼리는 모던과 시크를 콘셉트로 주얼리를 사랑하는 모든 분들이 싶게 만나 보실수 있는 주얼리”라며, “작지만 존재감 있는 주얼리를 제작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박명섭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