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기아차, 여름 특별 무상점검 서비스 시행

휴가철 장거리 여행 필수항목 점검

성상영 기자 | 기사입력 2019/07/17 [09:51]

현대·기아차, 여름 특별 무상점검 서비스 시행

휴가철 장거리 여행 필수항목 점검

성상영 기자 | 입력 : 2019/07/17 [09:51]

24~26일 전국 서비스 거점 방문고객 대상

회사별 앱에서 쿠폰 내려받은 후 방문해야

 

현대자동차와 기아자동차가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아 차량 특별 무상점검 서비스를 시행한다.

 

17일 현대·기아차에 따르면, 여름 특별 무상점검은 오는 24일부터 26일까지 각 회사의 서비스 거점에서 진행된다. 현대차 보유자는 전국 22개 서비스센터와 1373개 블루핸즈에서, 기아차 보유자는 전국 18개 서비스센터와 807개 오토큐에서 무상으로 차량 점검을 받을 수 있다.

 

▲ 현대자동차와 기아자동차가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아 오는 24일부터 26일까지 차량 특별 무상점검 서비스를 시행한다. (사진제공=현대·기아차)

 

이 기간 현대·기아차 서비스 거점을 방문하면 휴가철 안전운행에 필수적인 엔진 구동 상태 냉각수 및 오일 누유 여부 타이어 공기압 브레이크 패드 마모도 각종 등화장치 등을 점검해준다.

 

무상점검을 받기 위해서는 회사별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에서 쿠폰을 다운로드하면 된다. 현대차는 마이카 스토리앱에서, 기아차는 기아 빅(KIA VIK)’에서 쿠폰을 받을 수 있다.

 

현대·기아차 관계자는 체계적인 차량 점검을 통해 고객의 성원에 보답하고자 이번 무상점검 서비스를 마련했다장거리 운행 전 차량 점검 서비스를 통해 안전하고 즐거운 여름휴가를 보내기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현대차 또는 기아차 고객센터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문화저널21 성상영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