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정한 판정문화 정착…대한체육회, 2019 상임심판 직무교육 진행

대한체육회, 경기도 화성 푸르미르 호텔서 ‘심판 직무교육’ 개최

임이랑 기자 | 기사입력 2019/07/08 [11:17]

공정한 판정문화 정착…대한체육회, 2019 상임심판 직무교육 진행

대한체육회, 경기도 화성 푸르미르 호텔서 ‘심판 직무교육’ 개최

임이랑 기자 | 입력 : 2019/07/08 [11:17]

대한체육회, 경기도 화성 푸르미르 호텔서 ‘심판 직무교육’ 개최

심판 실무 및 역량 강화에 적합한 강의 진행

 

대한체육회가 공정한 판정문화 정착을 위한 ‘2019 상임심판 직무교육’을 진행한다. 이번 2019 상임심판 직무교육은 종목별 상임심판 125명, 회원종목단체 담당자, 대한체육회 심판위원회 등 1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며, 보다 깨끗하고 공정한 체육문화 확립과 상임심판 제도 개선 및 발전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대한체육회는 오는 9일까지 경기도 화성 푸르미르 호텔에서 ‘2019 상임 심판 직무교육’을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교육은 상임심판의 독립성·전문성·공정성 등 자질 향상을 위해 ▲상임심판의 자질과 윤리 ▲심판운영 시스템 사례 ▲스포츠 인권 교육 ▲심판 커뮤니케이션·리더십 교육 ▲상임심판 평가제도 설명 및 종목별 토론 등 심판 실무 및 역량 강화에 적합한 강의가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대한체육회는 지난 2014년부터 공정한 판정문화 확산 및 투명한 스포츠 환경 조성을 목표로 심판 직위의 독립성과 전문성을 확보한 ‘상임심판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현재 경기 특성상 심판 불공정의 가능성이 높은 종목, 심판 운영의 재정 자립도가 열악한 종목, 기타 상임심판 제도가 필요한 종목 등 총 19개 종목 소속 125명의 상임심판이 현장에서 활동 중이다.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은 “최근 깨끗하고 공정한 체육 문화 조성은 물론, 페어플레이 및 공정한 스포츠 판결에 대한 요구가 높아지고 있다”며 “클린스포츠를 확립하고자 하는 대한체육회의 노력에 적극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한복 입고 ‘택견’ 지도하는 프랑스 유튜버 화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