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새 소형 SUV 내장 렌더링 공개

젊은 층 겨냥 ‘절제된 고급스러움’ 강조

성상영 기자 | 기사입력 2019/05/23 [10:48]

기아차, 새 소형 SUV 내장 렌더링 공개

젊은 층 겨냥 ‘절제된 고급스러움’ 강조

성상영 기자 | 입력 : 2019/05/23 [10:48]

10.25 AVN, 사운드 무드램프 달려

감성 충만한 인테리어 구현 노력

 

기아자동차가 올 하반기 출시를 앞둔 하이클래스 소형 SUV의 내장 렌더링 이미지를 공개했다. ‘절제된 젊은 고급스러움을 강조한 내장은 시트 재질이나 소재의 차별화에 중점을 뒀던 것에서 과하고 부담스럽지 않은 디자인을 구현하는 데 초점을 맞췄다.

 

기아차 관계자는 23하이클래스 소형 SUV는 기존의 동급 차량에 부족했던 감성 충만한 인테리어를 구현하기 위해 노력했다젊은 감각을 바탕으로 한 정교한 디테일의 프리미엄 인테리어로 차원이 다른 감동을 선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 기아자동차의 하이클래스 소형 SUV 내장 렌더링 이미지. (사진제공=기아자동차)

 

▲ 기아자동차의 하이클래스 소형 SUV 내장 렌더링 이미지. (사진제공=기아자동차)

 

하이클래스 소형 SUV에는 심리스(Seamless)’ 디자인의 10.25인치 와이드 내비게이션과 사운드 무드램프가 적용될 전망이다. 이를 통해 우아하면서도 무게감 있는 실내 분위기를 연출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이번 렌더링 이미지는 손 스케치부터 시작하는 기존 방식에서 벗어나 콘셉트에 맞는 이미지를 해체, 결합, 재구성하는 콜라주 방식으로 작업이 이루어졌다. 기아차 측은 콜라주 방식으로 탄생한 조형은 센터 가니쉬에서 사이드 에어벤트로 연결되며 손으로 다음어 완성한 듯한 정교함과 조형미를 자랑한다고 강조했다.

 

문화저널21 성상영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