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그룹, 강원도 고성군에 ‘1억원’ 성금 전달

산불 피해지역에 도움의 손길…지난 5일엔 빵과 생수 지원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19/04/09 [17:05]

SPC그룹, 강원도 고성군에 ‘1억원’ 성금 전달

산불 피해지역에 도움의 손길…지난 5일엔 빵과 생수 지원

박영주 기자 | 입력 : 2019/04/09 [17:05]

 

산불 피해지역에 도움의 손길…지난 5일엔 빵과 생수 지원

“하루빨리 조속한 피해 복구 이뤄지기를 바란다”

 

SPC그룹의 사회공헌재단인 ‘SPC행복한재단’은 산불로 막대한 피해를 입은 강원도 고성군 지역 주민들을 위해 성금 1억원을 전달했다고 9일 밝혔다.

 

SPC행복한재단은 이번 산불 피해 공식 기금 모금처인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을 전달했다.  전달된 지원금은 이재민들의 긴급 주거시설과 피해건물 복구비용, 생계비 및 구호물품 지원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SPC행복한재단은 지난 5일에도 고성군 지역에 파리바게뜨 빵과 SPC삼립 생수를 긴급 지원한 바 있다.

 

SPC행복한재단 관계자는 “갑작스런 산불로 큰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에 성금을 전달하기로 했다”며 “하루빨리 조속한 피해복구가 이뤄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SPC행복한재단은 △2012년 전북 군산 △2014년 부산 기장 △2016년 울산 울주 △2017년 청주 수해 △2017년 삼척 산불 및 포항 지진피해 △2018년 폭염피해 및 경북 영덕 태풍 피해 등 재해재난 발생시 긴급 구호품을 지원해왔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