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홀딩스 및 일동제약, 정기주총서 안건 원안통과

배당안 및 재무제표, 이사·감사 선임 안건 모두 원안대로 가결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19/03/22 [14:19]

일동홀딩스 및 일동제약, 정기주총서 안건 원안통과

배당안 및 재무제표, 이사·감사 선임 안건 모두 원안대로 가결

박영주 기자 | 입력 : 2019/03/22 [14:19]

배당안 및 재무제표, 이사·감사 선임 안건 모두 원안대로 가결

“외형적 성장과 미래가치 투자 매진해 기업가치 제고해갈 방침”

 

일동홀딩스와 일동제약은 22일 서울 서초구 일동제약 본사 대강당에서 각각 정기주주총회를 열고 배당안을 포함한 안건들을 처리했다. 

 

먼저 개회된 일동제약 제3기 주주총회에서는 배당안을 포함해 △재무제표 및 연결재무제표의 승인 △정관 일부 변경의 건 △이사 및 감사 선임의 건 △이사와 감사의 보수 한도액 승인 등의 모든 안건이 원안대로 가결됐다.

 

▲ 이정치 일동홀딩스 대표(위)와 윤웅섭 일동제약 대표(아래)가 22일 열린 각 회사 주주총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일동제약) 

 

이 자리에서 윤웅섭 일동제약 대표이사는 인사말을 통해 “지난해 일동제약의 매출액은 10% 가까이 성장해 5천억 원을 돌파하였으며, 영업이익도 두 자릿수 성장률을 기록했다”고 말했다.

 

이어 “연 매출액 대비 10%대의 R&D 투자를 유지하면서도 매출과 영업이익을 신장시키고 있다는 점은 매우 의미 있는 성과”라며 “금년에도 외형적 성장과 미래가치 투자에 함께 매진해 기업가치를 제고해나갈 방침”이라 강조했다.

 

뒤이어 열린 일동홀딩스 제76기 주주총회에서도 배당안을 포함해 일동제약 주주총회와 같은 안건들이 모두 통과됐다.

 

이정치 일동홀딩스 대표이사는 인사말을 통해 “회사의 매출액과 영업이익 모두 적지 않은 성장을 이뤘고, 경영실적과 재무구조 또한 안정화 되고 있다”며 “각 사업회사들이 독자적인 전문영역에서 영향력을 확장하고, 지속적인 이윤을 창출할 수 있도록 지원과 관리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일동제약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