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설 전날 도봉산 추락사고로 등산객 1명 사망

50대 여성 A씨, 도봉산 자운봉 인근 Y계곡에서 추락사

홍세연 기자 | 기사입력 2019/02/04 [22:58]

설 전날 도봉산 추락사고로 등산객 1명 사망

50대 여성 A씨, 도봉산 자운봉 인근 Y계곡에서 추락사

홍세연 기자 | 입력 : 2019/02/04 [22:58]

50대 여성 A씨, 도봉산 자운봉 인근 Y계곡에서 추락사
“등산로 줄잡고 있다 놓치며 추락” 신고접수…30m 아래로 떨어져

 

4일 오전 10시46분경 도봉산에서 등산객 여성 1명이 추락해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사망자는 50대 여성 A씨로, 서울 도봉구 도봉산 자운봉 인근 Y계곡에서 30m 아래로 추락해 사망했다. 등산객의 신고를 받고 산악구조대가 출동했지만 현장에서 A씨의 사망을 확인했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A씨가 등산로의 줄을 잡고 있다 놓치며 추락했다”는 신고를 받았으며 전날 내린 눈과 비가 얼어 바닥이 미끄러운 상태였던 만큼 실족사에 가능성을 놓고 있다.

 

한편, Y계곡은 도봉산 정상인 자운봉 부근의 능선으로 평소에도 줄을 붙잡고 가야 할 정도로 난이도가 높은 코스로 알려져있다.

 

문화저널21 홍세연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도봉산 추락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MJ포토] 시민단체, 최종구 금융위원장 직무유기로 고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