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외국인 고객 금융 편의 위한 ‘대림동외국인 금융센터’ 개점

중국인 근로자와 다문화가족의 금융편의를 위해 외국인금융센터 개설

임이랑 기자 | 기사입력 2019/01/22 [10:33]

우리은행, 외국인 고객 금융 편의 위한 ‘대림동외국인 금융센터’ 개점

중국인 근로자와 다문화가족의 금융편의를 위해 외국인금융센터 개설

임이랑 기자 | 입력 : 2019/01/22 [10:33]

중국인 근로자와 다문화가족의 금융편의를 위해 외국인금융센터 개설

국내 거주 외국인 고객 위해 향후 다양한 금융채널 지속 확대 

 

중국인이 많이 거주하고 있는 서울 구로동과 신길동 일대 영업점에 수년 전부터 중국인 전용 창구를 운영하며 이에 특화된 우리은행이 이번엔 대림동 차이나타운에 금융센터를 설립한다. 

 

해당 금융센터는 중국인 전용 영업점으로 평일 은행 방문이 어려운 중국인 근로자를 위해 영업시간을 확대 운영하며, 통장개설 및 해외송금, 환전 등의 업무가 가능하다. 

 

▲ 우리은행이 중국인 근로자와 다문화가족의 금융편의를 위하여 중국인이 많이 거주하고 있는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 차이나타운에 ‘대림동외국인 금융센터’를 지난 21일 개설했다고 22일 밝혔다.(사진제공=우리은행)    

 

우리은행이 중국인 근로자와 다문화가족의 금융편의를 위하여 중국인이 많이 거주하고 있는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 차이나타운에 ‘대림동외국인 금융센터’를 지난 21일 개설했다고 22일 밝혔다.

 

일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주 6일간 운영하며, 일요일은 10시부터 17시까지, 평일은 10시부터 18시까지 운영한다. 

 

이와 관련해 우리은행 관계자는 “국내에 체류하고 있는 중국인이 110만명에 이르고 있다”며 “우리은행은 중국인을 포함한 외국인 고객이 은행을 이용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외국인금융센터를 지속적으로 확대하겠다”고 강조했다.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우리은행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