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휴온스, 문화 사각지대 놓인 발달장애인 체험독려 나서

사회적 책임경영 일환…가나안 근로복지관과 ‘휴가사랑 프로그램’ 운영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19/01/21 [09:54]

휴온스, 문화 사각지대 놓인 발달장애인 체험독려 나서

사회적 책임경영 일환…가나안 근로복지관과 ‘휴가사랑 프로그램’ 운영

박영주 기자 | 입력 : 2019/01/21 [09:54]

사회적 책임경영 일환…가나안 근로복지관과 ‘휴가사랑 프로그램’ 운영

매월 셋째주 토요일마다 발달장애인들과 다양한 문화체험 전개 

 

휴온스 그룹이 발달장애인들의 문화체험을 독려하고, 복지관 근로 장애인들의 워라밸 향상을 위한 ‘휴가사랑’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사회적 책임경영 활동에 나섰다고 21일 밝혔다. 

 

휴온스 그룹은 올해부터 경기도 성남시에 위치한 가나안 근로복지관과 함께 휴가사랑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휴가사랑은 휴온스그룹이 가나안 근로복지관 발달 장애인과 함께하는 여가지원 프로그램이다. 

 

휴온스 그룹은 발달장애인과 함께 다양한 문화 체험을 진행하며 근로 장애인들의 워라벨을 추구하고 장애인에 대한 사회적 인식 개선을 통해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가 하나된 지역 사회를 만들자는 취지에서 이번 사회공헌활동을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 휴온스그룹 임직원 15명이 지난 20일 야탑 CGV에서 가나안 근로복지관 발달 장애인 10명과 영화를 관람하고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휴온스그룹)  

 

최근 한국보건사회연구원이 발표한 ‘장애인 실태조사 결과’ 중 여가활동에 대한 만족도 측면을 살펴보면 50.7%가 ‘불만족’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2명 중 1명은 활동에 만족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에 휴온스그룹은 매월 셋째주 토요일마다 10여명의 임직원 및 가족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가나안 근로복지관 발달장애인들과 함께 △영화 관람 △야구경기 관람 △포켓볼 배우기 △딸기따기 체험 △놀이공원 방문 등 다양한 문화 체험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라 밝혔다.

 

휴온스그룹 임직원 15명은 지난 20일 야탑 CGV에서 가나안 근로복지관 발달 장애인 10명과 영화를 관람하고 인근 맛집을 방문해 식사를 하는 등 뜻깊은 시간을 함께 보냈다.

 

휴온스글로벌 윤성태 부회장은 “휴온스그룹은 ‘휴가사랑’처럼 장애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동시에 임직원들의 나눔의식을 함양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개발해 장애인들의 삶의 질 향상과 사회적 인식 개선에 앞장서 나가겠다”고 밝혔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휴온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