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스비, 미세먼지 없애줘’ 2019 삼성 무풍에어컨 공개

더 똑똑해진 무풍에어컨, 미세먼지·전기료 잡는다

성상영 기자 | 기사입력 2019/01/17 [18:03]

‘빅스비, 미세먼지 없애줘’ 2019 삼성 무풍에어컨 공개

더 똑똑해진 무풍에어컨, 미세먼지·전기료 잡는다

성상영 기자 | 입력 : 2019/01/17 [18:03]

폭염·미세먼지 심한 한국 기후에 최적

온도·풍량 조절 세분화, 절전 극대화

 

여름에는 폭염, ·겨울에는 미세먼지에 시달리는 우리나라 기후에 최적화된 삼성전자 2019년형 무풍에어컨이 모습을 드러냈다.

 

삼성전자는 17일 서울 서초구 삼성 서울R&D캠퍼스에서 냉방 성능과 기능, 디자인을 한층 높인 2019년형 무풍에어컨을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2019년형 무풍에어컨은 바람문을 무풍패널 안으로 숨겨 제품을 작동할 때나 꺼둘 때나 변함이 없어 인테리어가구처럼 주거공간에 조화롭게 녹아드는 것이 특징이다.

 

▲ 삼성전자가 17일 서울 서초구 삼성 서울R&D캠퍼스에서 냉방 성능과 기능, 디자인을 한층 높인 2019년형 무풍에어컨을 공개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2019년형 무풍에어컨의 강점은 강력한 냉방 성능과 높은 전력 효율이다. 무풍패널 안쪽에서 냉기를 뿜어내는 3개의 하이패스 팬에, 바람을 위로 끌어올려 멀리까지 순환시키는 서큘레이터 팬까지 더해져 20% 더 풍성한 바람을 일으킨다. 한층 강화된 와이드 무풍 냉방이 풍부하고 균일하게 냉기를 보낸다. 또한 압축기와 열교환기, 모터 등 핵심 부품의 성능을 개선하고 0.5도 단위로 온도를 조절할 수 있는 미세 제어 기능을 국내 최초로 적용했다. 바람세기 역시 6단계에서 8단계로 세분화됐다. 특히 무풍냉방 모드를 사용하면 일반 냉방 대비 최대 90%까지 전기 사용량을 줄일 수 있다.

 

미세먼지 걱정도 덜게 됐다. 무풍에어컨의 ‘PM1.0 필터시스템‘e-헤파(HEPA) 필터는 지름 0.3의 미세한 입자를 99.95%까지 제거하는 성능을 갖췄다. 청정 모드는 사용 환경에 따라 다양한 모드를 선택해 사용할 수 있다.

 

여기에 삼성전자가 독자적으로 개발한 인공지능 플랫폼 뉴 빅스비가 더해졌다. 무풍에어컨이 실내 온도와 습도, 대기질 등을 감지하고 사용자 설정을 학습해 자동으로 최적화 된 환경을 만들어준다. 뿐만 아니라 무풍에어컨과 연결된 벽걸이 에어컨이나 공기청정기, TV 등 삼성전자의 가전제품을 음성으로 제어할 수 있다.

 

한편 2019년형 무풍에어컨은 오는 24일 정식 출시될 예정이다. 이재환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삼성전자가 새롭게 선보인 무풍에어컨은 에어컨 선택의 기준으로 자리 잡은 무풍냉방 기능과 차별화된 청정 기능을 한 차원 더 진화시키고, 곳곳에 소비자를 배려한 디자인과 인공지능 기술을 더한 최고의 제품이라고 소개했다.

 

문화저널21 성상영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