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아프로존, 5년 연속 ‘품다’ 캠페인 협약 체결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무연고 아동 지원 위한 사회공헌 나서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18/12/27 [10:46]

아프로존, 5년 연속 ‘품다’ 캠페인 협약 체결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무연고 아동 지원 위한 사회공헌 나서

박영주 기자 | 입력 : 2018/12/27 [10:46]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무연고 아동 지원 위한 사회공헌 나서

“도움이 절실한 아이들에게 작은 힘 보태줄 수 있어 기쁘다”

 

아프로존은 지난 26일 아프로존 본사에서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무연고 아동 지원을 위한 ‘품다’ 캠페인 사회공헌 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아프로존 차상복 대표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의 이충로 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품다’ 캠페인은 태어나자마자 베이비박스에 남겨진 아이들을 위한 지원사업으로 아프로존이 2014년부터 시작해 5년째 지속하고 있는 대표적인 사회공헌 활동 중 하나다. 

 

▲ 아프로존 차상복 대표(왼쪽)과 초록우산 이충로 본부장(오른쪽)이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아프로존)   

 

이 캠페인을 통해 무연고 아동에게 필요한 물품과 생활비를 지원하고, 아이들이 생활하는 시설의 개보수 및 아이들의 심리치료와 재활치료 등을 지원하고 있다.

 

아프로존은 설립 초기부터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 및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정기후원을 지속하는 한편 육사발전기금 후원, 사랑의열매 아너소사이어티 가입, 한인입양재단 후원 등을 통해 소외받는 이웃들을 위한 나눔 경영 실천을 이어가고 있다는 설명이다.

 

아프로존 차상복 대표는 “아프로존은 지역사회와 함께 상생하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는 것을 중요한 경영철학 중 하나로 꼽고 이를 실천하기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왔다”며 “도움이 절실한 아이들에게 작은 힘을 보태줄 수 있어 기쁘고, (아이들이) 건강하게 자라 사회의 주역으로 꿈을 펼칠 수 있도록 기부문화 확산에 적극 기여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2012년 설립된 아프로존은 인체 줄기세포 배양액 함유 화장품 브랜드 ‘루비셀’과 ‘아토락’을 비롯해 자연주의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허브레쥬메’까지 총 3개의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현대차 더 뉴 아이오닉 하이브리드·플러그인 출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