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 ‘덱스콤 G5™ 모바일’ 국내 정식 출시기념회 성료

한국당뇨협회 및 1형 당뇨 환우회원들 참석하에 진행돼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18/11/27 [11:27]

휴온스, ‘덱스콤 G5™ 모바일’ 국내 정식 출시기념회 성료

한국당뇨협회 및 1형 당뇨 환우회원들 참석하에 진행돼

박영주 기자 | 입력 : 2018/11/27 [11:27]

한국당뇨협회 및 1형 당뇨 환우회원들 참석하에 진행돼 

덱스콤 본사 부사장도 직접 참석해 당뇨환우 및 가족들과 소통

 

휴온스는 지난 22일 인터콘티넨탈 서울 코엑스 아폴로룸에서 세계적 연속당측정 모니터링 시스템 ‘덱스콤 G5™ 모바일’의 국내 정식 출시기념회를 개최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기념회에는 사단법인 한국당뇨협회 임원진 및 1형 당뇨 환우회 소속 회원들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미국 덱스콤 본사의 국제 마케팅 개발사업부 부사장도 행사에 직접 참석해 당뇨 환우 및 가족들과 적극 소통했다. 

 

덱스콤 부사장 Paul Flynn은 “한국에서도 세계적인 연속당측정 모니터링 시스템 덱스콤 G5™ 모바일을 선보일 수 있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수많은 전세계 당뇨인들의 건강을 지키고 편의성을 향상시켜온 덱스콤 G5™ 모바일이 한국 시장에서도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길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그간 한국의 당뇨 환우들과 가족들이 경험했던 불편함과 어려운 상황을 깊이 이해하고 적극적인 해소 의지를 가진 휴온스와 협력하게 돼 더욱 의미가 깊다”고 덧붙였다.

 

▲ 지난 22일 인터콘티넨탈 서울 코엑스 아폴로룸에서 세계적인 연속당측정 모니터링 시스템 ‘덱스콤 G5™ 모바일’의 국내 정식 출시기념회가 열리고 있다. (사진제공=휴온스) 

 

사단법인 한국당뇨협회 관계자는 “이제 당뇨 환우들과 가족들이 덱스콤 G5™ 모바일을 구하기 위해 겪었던 번거로움에서 해소되었다는 것만으로도 감개가 무량하다”며 “국내도 하루빨리 연속당측정 모니터링 시스템 시장이 제대로 형성돼 모든 당뇨인들이 보다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기를 희망하며, 당뇨인들에 대한 사회적 인식 또한 개선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1형 당뇨 환우회 관계자는 “환우들이 간절히 원하던 덱스콤 G5™ 모바일 국내 정식 출시가 있기까지, 환우들의 마음에 깊이 공감하고 애써준 덱스콤과 휴온스에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며 “아직 갈 길이 멀지만 환우회와 함께 당뇨인들에 대한 인식이 개선될 수 있도록 더욱 힘써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휴온스는 지난 11월1일부터 전세계 연속당측정 모니터링 시스템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덱스콤 G5™ 모바일 발매에 맞춰 전용 쇼핑몰인 ‘휴:온 당뇨케어’를 오픈하고 본격적인 국내 유통에 돌입했다.

 

‘덱스콤 G5 모바일’은 센서가 피부 바로 밑에 이식돼 5분마다 간질액으로 포도당을 측정해 스마트 기기에 실시간으로 전송해주는 시스템이다. 

 

전용 안드로이드 어플리케이션의 ‘당(글루코오스) 정보 공유 기능’을 통해 최대 5명까지 데이터를 공유할 수 있어, 소아 당뇨 환자들의 경우에 부모가 자녀와 함께 있지 않아도 당 수치를 간편하게 실시간 모니터링 할 수 있다.

 

또한 환자 맞춤형 ‘당(글루코오스) 경고 알림 시스템’이 고혈당 및 저혈당의 위험이 있을 시 환자에게 즉시 알려주고, 채혈 횟수도 1일 2회로 감소시킴으로써 당 측정을 위해 하루에도 여러번 채혈을 해야 하는 기존 혈당 측정의 불편함을 획기적으로 개선했다.

 

한편, 휴온스는 당뇨 환자들을 위해 휴:온 당뇨케어에서 ‘트랜스미터(송신기)’ 구매 시 정품을 1개 더 증정하는 ‘트랜스미터 더블 이벤트’를 진행하며 호응을 얻고 있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