빙그레, 마요네즈와 궁합 좋은 ‘꽃게랑 청양고추’ 출시

불짬뽕·고추냉이 이어 세번째 매운맛 선보여…안주로도 궁합 잘 맞아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18/11/16 [10:27]

빙그레, 마요네즈와 궁합 좋은 ‘꽃게랑 청양고추’ 출시

불짬뽕·고추냉이 이어 세번째 매운맛 선보여…안주로도 궁합 잘 맞아

박영주 기자 | 입력 : 2018/11/16 [10:27]

불짬뽕·고추냉이 이어 세번째 매운맛 선보여…안주로도 궁합 잘 맞아

알싸한 청양고추향 재채기 나올 정도…신제품으로 매출 상승세

 

빙그레는 대표 스낵 브랜드 꽃게랑의 세번째 매운맛 시리즈로 ‘꽃게랑 청양고추’를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1986년 출시한 꽃게랑은 꽃게 모양의 디자인과 담백한 맛으로 소비자들의 큰 사랑을 받아왔다. 지난 2015년 55억원의 연매출을 기록한 이후 △꽃게랑 불짬뽕 △꽃게랑 고추냉이 등 지속적으로 신제품을 출시해 2016년에는 70억, 지난해에는 90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새롭게 출시된 '꽃게랑 청양고추맛' (사진제공=빙그레)  

 

빙그레는 꽃게랑의 성장세를 이어가기 위해 매운맛 시리즈로 신제품을 계획하고 꽃게랑 청양고추를 새롭게 선보였다. 

 

중화풍의 불짬뽕과 일본풍의 고추냉이를 이어 한국의 매운맛으로 선보이는 꽃게랑 청양고추는 청양고추 특유의 알싸하고 칼칼한 매운맛을 살린 것이 특징이다. 실제로 알싸한 청양고추향 때문에 첫 생산품을 빙그레 사무실에서 개봉했을 때 여기저기서 재채기가 나왔을 정도라는 후문이 있다. 

 

제품 출시 전에 시행한 소비자 조사에서도 ‘새로운 매운맛’에 대한 평가가 많이 나왔는데, 마요네즈에 찍어먹으면 안주로도 궁합이 잘 맞는다는 의견이 많았다. 

 

빙그레 관계자는 “출시 30년이 넘은 꽃게랑은 신제품 출시로 새로운 경험을 소비자에게 전달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소비자 조사를 통해 지금껏 경험하지 못한 새로운 맛의 신제품을 개발해 나갈 것”이라는 계획을 밝혔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홈페이지 하단 메뉴 참조 (ad@mhj21.com / master@mhj21.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